건강
장염, 증상 다양해 배아프면 의심해봐야...원인과 치료법은?
허준호 기자
수정일 2018-12-31 11:30
등록일 2018-12-31 11:30

▲장염이란 장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을 말하며 원인은 매우 다양하다.ⓒGetty Images Bank

장염이란 장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을 말하며 원인은 매우 다양하다. 감염성 장염의 경우 여러 바이러스(노로 바이러스, 로타 바이러스), 세균(콜레라, 대장균, 이질, 장티푸스, 에르시니아, 캠필로박터), 원충(아메바) 등이 있다. 비감염성 대장염에는 염증성 장질환(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방사선성 대장염, 허혈성 대장염, 베체트 장염, 약제유발성 장염이 있으며, 이 질환들에 대한 원인으로는 방사선 노출, 장으로 가는 혈류의 감소, 약물 복용, 기타 기저질환 등이 있다.

장염 원인

세균성 장염의 가장 주된 원인은 오염된 음식과 물이다. 박테리아가 소장을 감염시키고 염증반응을 일으킨다. 또한 장염은 이부프로펜과 같은 일부 약물, 코카인과 같은 불법 약불, 방사선 치료, 크론병과 같은 자가면역 질환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다.

장염 증상

장염의 증상은 원인에 따라 매우 다양하게 나타난다. 설사, 오심, 구토, 식욕감퇴, 복부의 경련통, 복부 통증, 출혈, 점액과 같은 대변이 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다.

장염 진단

몇몇의 경우를 제외하고는 증상이 거의 비슷하기 때문에 단순히 증상만 가지고는 그 원인을 알 수 없기에 혈액 및 대변검사가 필요한 경우가 있으며, 내시경검사가 감별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장염 치료

일반적으로 심하지 않은 급성 장염은 의학적 치료 없이 며칠 내로 증상이 완화된다. 증상을 완화시키면서 구토와 설사로 인한 탈수증을 예방하는 것이 중요한다. 따라서 심한 경우 수분과 전해질로 구성된 수액을 보충이 필요하며 이러한 경우 정맥수액요법, 약물, 입원치료가 필요한다.

[팸타임스=허준호 기자]

허준호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