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스타☆톡] 정인선, 연기말고 요리까지 잘한다고?...백종원에게 극찬 받고 스카웃 제의받은 사연은?
임채령 기자
수정일 2018-12-31 09:26
등록일 2018-12-31 09:26
▲소지섭과 연기호흡을 맞춘 정인선(출처=정인선 인스타그램)

배우 정인선이 '2018 MBC 연기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가운데 정인선의 숨겨진 재능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30일 상암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진행된 '2018 MBC 연기대상'에서 정인선은 미니시리즈 우수상을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서 정인선은 "연기 시상식이 처음이어서 많이 떨린다. 너무 큰 상을 줘 감사하다"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또한 정인선은 "'내 뒤에 테리우스' 제작진 및 출연 배우들에게 고맙다"며 "특히 나의 영원한 테리우스 소지섭 오빠 감사드린다"며 눈물을 흘렸다. 우수상을 받은 정인선은 연기 또한 다양한 재능을 가지고 있어 백종원에게도 극찬을 받은 바 있다.

▲백종원에게 극찬을 받았던 정인선(출처=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처)

정인선, 백종원에게 요리 칭찬 받은 사연은?

앞서 정인선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해 백종원에게 선보인 요리가 극찬을 받았는데, 실제로 식당 스카웃 제의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혀 이목을 끌었다. 백종원은 정인선의 기존의 핫도그 형태가 아닌 누룽지를 활용하여 개발한 김치치즈 누룽지 핫도그를 맛보더니 "아이디어 좋다 맛도 있다"며 맛있게 먹었다. 실제로 정인선은 '골목식당' 출연 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식당에서 스카웃 제의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리고 정인선은 실제로 부모님이 식당을 운영한다면서 부모님 가게에서 음식을 나르는 일을 도맡아 했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정인선은 "서빙을 하며 다른 가게에 스카우트 제의도 받았다"라며 골목식당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여러 재주를 가지고 있는 정인선(출처=정인선 인스타그램)

연기파 정인선의 작품들+정인선 나이는?

정인선은 여러 작품에서 얼굴을 비췄는데 지난 1996년 드라마 '당신'으로 데뷔해 아역배우로 활발히 활동했다. 특히 영화 '살인의 추억' 엔딩 부분에 등장해 눈길을 모았다. 이후 성인으로 정인선은 '카페 느와르', '무서운 이야기2', '으라차차 와이키키', '내 뒤에 테리우스'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한편 정인선은 1991년생으로 한국나이 28세이다.

[팸타임스=임채령 기자]

임채령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