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장첸도 즐긴 '마라 롱샤' 집에서 맛있게 만들기, 먹는법도 다양해
고이랑 기자
수정일 2018-12-28 17:00
등록일 2018-12-28 17:00
▲장첸도 즐긴 '마라 롱샤'(사진=ⓒ외식하는날 방송 캡쳐)

마라롱샤

마라롱샤는 민물 가재인 롱샤와 여러 야채, 마늘 등을 마라 소스에 넣고 볶아 먹는 요리이다. 중국에서는 가정식으로 먹는 요리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낯선 편이다.

▲마라롱샤 맛있게 만들기 및 먹는법(사진=ⓒ외식하는날 방송 캡쳐)

마라롱샤 먹는법

깔끔하게 마라롱샤 먹는 법 마라롱샤 먹는 법은 가재 머리를 위로 들어낸 뒤 몸통을 눌러가며 다리를 떼어낸다. 중간부터 머리 부분까지 껍질을 벗겨 살을 발라 먹으면 된다. 이때 뜯어낸 가재 머리를 쪽쪽 빨아먹으면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초간단 레시피로 마라롱샤 만들기

재료 : 냉동 민물가재 800g(20마리), 마라샹궈 소스 1팩, 물 1컵, 맥주 2컵

1. 냉동 민물가재는 물에 헹궈 불순물을 제거한다.

2. 깨끗이 손질한 민물가재를 볼에 넣고 물과 맥주를 붓는다.

3. 민물가재는 빨개지면 마라 소스를 넣어 잘 섞어준다.

4. 물, 맥주, 소스, 민물가재를 프라이팬에 모두 넣고 15분간 졸여 완성한다. 기호에 따라 물을 추가로 넣어 간을 다시 맞출 수 있다.

[팸타임스=고이랑 기자]

고이랑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