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악필 교정에 앞장서는 '참바른글씨 신도림', 습관에 맞춘 진단 프로그램 진행
신균욱 기자
수정일 2018-12-28 16:00
등록일 2018-12-28 16:46
[사진 : 참바른글씨 신도림점]

글씨를 잘 쓰는 방법을 스스로 터득하기엔 어렵다. 특히, 기술 발달로 인해 직접 연필을 쥐고 글씨를 쓰는 일은 더욱 줄어들고 있다. 이에 따라 악필 교정을 하기 위해서는 개인의 노력으로는 부족해, 참바른글씨 신도림점과 같은 전문 교육기관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악필은 나이를 가리지 않고 보이는 증상이기 때문에, 중고생은 물론 주부, 직장인까지 학습자가 매우 다양하다. 생활 속에서 글자를 직접 쓰는 일은 줄어들고 있지만, 학생의 경우에는 논술 및 서술형 시험, 일반인의 경우에는 국가고시 및 행정고시, 업무상 이유 등으로 중요한 순간에 글자를 쓰는 경우는 늘고 있어, 바른 글씨에 대한 부담감이 더욱 커지는 추세다.

이러한 가운데, 참바른글씨 신도림점에서는 다년간의 전문교육을 통해 쌓인 노하우로, 대전, 대구,광주 등에서도 악필교정 창업자들에게도 무료프로그램 제공을 통해 악필 교정을 돕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수석 연구원과 공동으로 개발한 글씨 교정 프로그램도 온라인 및 오프라인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뿐만이 아니라, 학습자의 유형 및 단계별에 따른 일대일 분석 후에, 전반적인 학습이 진행되기 때문에 악필 교정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참바른글씨에서는 획일화된 교육 교재를 통해 획수별로 반복해서 작성하는 일차원적인 학습 프로그램이 아니다. 펜을 쥐는 기본적인 방법과 함께 바른 글씨를 쓰기 위한 기본자세를 차근차근 가르쳐 준다. 이와 더불어, 자신의 평소 글씨에 따른 유형별 분석을 면밀하게 진행해, 단시간 내에 빠른 교정 효과를 볼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한편, 참바른글씨 신도림점에서는 특허청에 등록된 한글글씨교정 교재를 사용 중이다.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다양하게 적용해 악필 교정을 할 수 있으며,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도 함께 시행하고 있어 보강이 필요한 교육생이나 온라인 교정이 필요한 이들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팸타임스=신균욱 기자]

신균욱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