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공스킨, 강력한 자외선차단 효과 담은 '멀티 프로텍션 내츄럴 선스틱' 선보여
박태호 기자
수정일 2018-07-24 19:54
등록일 2018-07-24 19:54

화장품 브랜드 공스킨이 강력한 자외선차단 효과와 함께 예민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저자극 자외선차단제 '멀티 프로텍션 내츄럴 선스틱'을 선보인다.

자외선이 피부에 치명적이라는 것은 누구나 알기에 뜨거운 여름철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품이다. 특히 햇빛이 쨍쨍할 때만 피부가 자외선에 손상되는 것이 아니다. 일상 속 생활 자외선도 차단할 필요성이 있다.

요즘은 여러 제품 중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선스틱이 인기다. 선스틱은 원하는 부위에 슥슥 문지르는 방식으로, 손에 닿지 않고 바를 수 있어 사용이 간편하다.

공스킨이 출시한 '멀티 프로텍션 내츄럴 선스틱'도 강력한 자외선 차단(SPF50+, PA++++)은 물론 끈적임 없는 가벼운 사용감과 백탁 없는 피부 표현이 가능한 제품이다.

피부친화력이 좋은 마카다미아 오일과 보습 및 트러블 방지를 돕는 올리브 오일, 유수분 밸런스를 잡아주는 호호바 오일 등 식물성 오일을 함유해 강한 햇볕으로 지친 피부를 진정시켜주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공스킨 관계자는 "요즘 소비자들 사이에선 가벼운 외출용 혹은 운동용, 민감성 피부용 등에 따라 다른 특성의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트렌드다. 이 제품은 워터 드롭 제형이어서 피부에 자극 없이 부드러운 발림감을 선사한다"라고 말했다.

[팸타임스=박태호 기자]

박태호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