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정부
코로나19 대응 위해 전국 113개 문학관에 소독 물품 지원
최치선 기자
수정일 2020-05-06 09:26
등록일 2020-05-06 09:26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중이용시설인 전국 113개 문학관에 소독 물품을 지원한다.

이육사 문학관 (사진=이육사 문학관 제공)

 현재 전국 대부분의 문학관은 코로나19 피해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 방침에 따라 잠정 휴관 중이지만 향후 코로나19 추이에 따라 5월 중 재개관할 예정이다.

 이에 문체부는 관람객의 불안감을 줄이고 안전한 문화생활을 도울 수 있도록 시설 재개관 일정에 맞춰 소독액, 손소독제 등을 전국 문학관에 배포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에 적극 대응하고 있는 전국 문학관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 앞으로 재개관하는 전국 문학관들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문화공간이 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키워드
코로나19
소독제
문화체육관광부
문학관
최치선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