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이민호 나이, 정일우보다? "함께 바다 여행갔다가 교통사고, 혼수상태 빠져 작품 출연 못했다"
임정모 기자
수정일 2020-01-17 22:00
등록일 2020-01-17 11:21

 

배우 정일우가 17일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절친 이민호를 언급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정일우와 이민호 모두 올해 나이 34세로 동갑내기 친구다.

 

두 사람은 앞서 연예계에 데뷔하기 이전부터 절친했던 사이로 알려졌다.

 

정일우는 드라마 '거침없이 하이킥'에 캐스팅이 되고 이민호는 타 작품에 캐스팅이 된 후 둘이 바다로 놀러가기도 했다.

 

하지만 당시 두 사람은 교통사고를 당했고 이민호의 경우 혼수상태에 빠져 7개월 간 입원했을 정도로 큰 부상을 입었다.

 

특히 오른쪽 허벅지와 무릎에 철심을 박는 등 심각한 후유증을 겪었다고 알려졌으며 해당 사건을 계기로 다수의 작품 출연이 무산됐다고 한다.

 

두 사람은 교통사고 이후 공익 판정을 받았고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한 바 있다.

 

 

한편 이민호는 드라마 '비밀의 교정', '아이 엠 샘', '꽃보다 남자', '시티헌터' 등에 출연하며 많은 팬층을 쌓았다.

 

특히 '상속자들', '푸른 바다의 전설'을 찍으며 대표적인 한류스타로 자리매김했다.

키워드
이민호 나이
정일우 나이
이민호 정일우
임정모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