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영화 '7년의밤' 고경표, 몸무게 16kg 감량…왜?
심소영 기자
수정일 2019-03-27 02:22
등록일 2019-03-27 02:22
(사진=영화 포스터)

27일 영화 '7년의 밤'이 영화 채널 OCN에서 방송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7년의 밤'은 정유정 작가의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우발적 사고로 살인을 저지른 한 남자와 그로 인해 딸을 잃은 남자의 복수극을 그렸다.

'7년의 밤'에서 고경표는 한 순간 살인자의 아들이 되어버린 최서원 역을 소화했다. 그는"서원 캐릭터를 위해서 16kg 정도 감량했다. 데뷔한 이후로 저렇게까지 살을 뺀 적은 없었다"라고 말했다.

또 그는 "너무나 예쁨을 많이 받았다. 첫 촬영날 동건 선배님과 함께 촬영을 했는데, 내 촬영이 끝날 때까지 기다렸다가 같이 첫 촬영 축하파티를 했다"라고 훈훈한 분위기를 전한 바 있다.

이어 살인자의 아들이 돼 세상으로부터 외면받는 인물을 그린 과정에 대해선 "가족이지 않나. 여러모로 힘들었던 것 같다. 어린 나이에 받아들이기에 반항심도 들었을 것이고, 폭발하는 감정들을 표현하기가 어려웠던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원작 '7년의 밤'은 누적 판매 부수만 50만 부에 달하는 베스트셀러다. 2018년 3월 개봉한 영화 '7년의 밤'은 관객 수 528,014명을 동원했다.

[팸타임스=심소영 기자]

심소영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