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naver_tv naver_post kakao_tv kakao_story kakao_plus facebook brunch

반려동물 보험, 꼭 필요할까?

   김준호 기자   2018-12-06 14:58
▲보험은 예상치 못한 비용을 지불해야 하는 상황을 방지하기 위한 최적의 방법이다(출처=123RF)

반려동물을 위한 보험 여부에 대한 찬반의견이 뜨겁다.  건강에 관련해서 모든 사람은 최고의 의료보험 정책에 투자하려고 한다. 약품 가격이 계속해서 올라가고 병원비 역시 지출의 큰 부분을 차지하기 때문에 쉽게 아프지도 못한다. 또한, 의료보험이 주는 뛰어난 혜택을 이용한 생활방식이나 가족력으로 인해 많은 사람이 위험에 처해있기도 하다. 어린 아이를 키우는 부모들은 일찍이 보험에 가입해 아이들이 아플 때를 대비하기도 한다.

당신 그리고 가족이 의료보험에 가입한 것처럼 반려동물 역시 보험에 가입되었는가? 아니면, 혹시 반려동물 보험에 대해서 들어본 적이 있는가?

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들은 이에 대해 들어본 적이 있을 테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들에겐 미친 소리처럼 들릴 수 있을 것이다. 왜 반려동물을 보험에 가입까지 시켜야 할까? 항상 기술은 진보하며 이는 수의학 역시 마찬가지다. 미국수의학협회(AVMA)에 따르면, 반려동물을 위해 시설이나 설비를 이용하는 횟수가 점점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 만약 반려견이 아프다고 생각해보자. 당신은 이 병을 치료하는 데 얼마를 써야 할지 모를 수 있다. 그러므로 보험에 들어 놓는 것이 예상치 못한 비용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 될 것이다.

반려동물 보험의 장점

우리는 사야할 물건의 목록을 들고 슈퍼마켓에 들어가 결국 이미 가지고 있는 옷이나 신발 등 불필요한 물건들을 샀던 경험을 해 봤을 것이다. 이러한 예산 관리는 긴급한 상황을 위해 돈을 모아두지 못하게 만들며 이는 반려동물을 기를 때도 마찬가지다. 반려동물 건강을 위해 모아둔 돈이 없게 되는 것이다. 반려동물은 항상 건강하고 활동적이지 않다. 캐니저널은 건강 검진을 위해 병원에 가야 할 경우도 대비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반려동물 보험을 갖고 있다는 것은 반려동물이 갑자기 아플 때 쓸 돈을 모을 수 있어 다른 곳에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는다. 또한 심각한 병에 걸렸을 때 수많은 돈을 쓰지 않아도 된다. 반려동물의 종, 성별에 따라 치료법은 다르기 때문에 비용은 더 높아질 수도 있다는 것을 명심하자.

반려동물 보험은 당신의 반려동물을 위해 최선의 선택이 될 것이다. 보험이 없는 사람들은 가장 값싼 치료 방법을 찾아 나설 것이며 반려동물의 치료 품질을 협상해야 할 것이다. 보험 혜택에 포함되어 있는 특정 수술이 있기 때문에 반려동물에게 꼭 필요한 수술을 받을 수도 있고, 추가 비용을 걱정할 필요 없이 그저 반려동물에게만 집중할 수 있게 될 것이다.

▲반려동물 보험은 가장 최선의 치료를 제공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

반려동물 보험의 단점

반려동물 보험은 모두에게 적합하지는 않다. 사람들은 자신의 기준에서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 것들이 있을 뿐더러 반려동물에 가입해 완벽하게 혜택을 받고 최고의 의료 혜택을 받게 하기 위해선 수많은 조사가 필요하다. 하지만, 모든 질병과 질환이 보험으로 처리되지 않는다는 것을 기억하자. ▲치아 건강이나 ▲백신으로 예방할 수 있는 질병 ▲미용 시술 ▲유행병으로 인한 질환들은 대부분 보험에 포함되지 않는다.

사람이 가입하는 일반적인 의료보험처럼, 이미 존재해왔던 질병에 대해서는 보험이 적용되지 않는다. 몇몇 보험회사들은 이를 지원하지만, 추가 비용을 내야 하거나 보험료를 받을 수 있는지 심사해야 한다. 또한 보험 혜택을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초기부터 보험에 가입해야 한다. 나이가 많은 반려동물을 가입시키려면 이미 특정 병과 질환에 취약하므로 엄청난 돈이 들어갈 것이다. 나이가 들었다는 의미는 더 아플 확률이 높다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또한, 보험에 가입했다고 해서 병원비를 내지 않아도 된다는 뜻은 아니다. 사실 이는 정반대다. 일단 모든 병원비와 상담비를 낸 후 보험회사에서 상환되는 금액을 기다려야 하기 때문이다. 이는 대부분의 보험사가 취하는 행동이기 때문에, 결국 처음에 돈이 많이 드는 것은 변함이 없다.  

반려동물의 종류와 병에 대한 위험 요소에 따라, 보험의 가입 여부는 달라진다. 하지만 미래의 의료비를 지불하는 데 문제가 없다고 생각한다면 보험에 가입하지 않아도 좋다. 어떤 방식이든 반려동물을 건강하게 보살피고 병에 감염되지 않게 백신을 접종하는 일은 기본이 되어야 함을 명심하자.

▲모든 질병이 보험으로 보상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출처=게티이미지)

[팸타임스=김준호 기자]

베스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