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naver_tv naver_post kakao_tv kakao_story kakao_plus facebook brunch

광견병, 고양이에게도 예외 아니다

   김영석 기자   2018-12-06 13:20
▲광견병을 옮기는 동물은 개뿐만 아니라 고양이도 포함된다(출처=게티이미지)

고양이도 광견병을 옮겨 사람에게 치명적인 건강 위협을 줄 수 있다고 한다.  광견병을 옮기는 주범이 ‘개’라는 것은 유명한 사실이며, 이 병은 인간에게도 전염될 수 있다. 하지만, 이런 광견병의 위험이 다른 동물에게서도 올 수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하는 사람들이 있다. 고양이도 광견병에 걸릴 수 있으며, 이를 다른 동물이나 인간에게 퍼뜨릴 수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광견병으로부터 우리 자신을 보호할 수 있을까?

미국에서 발표된 고양이 광견병 사례

해외 매체 7 News에서 발표한 기사에 따르면, 지난 2018년 11월 13일 사우스 캐롤라이나에서 길거리 고양이에게 물린 한 환자가 치료를 받았다. 이 길거리 고양이는 광견병 양성으로 드러났다. 이번 연도에만 사우스 캐롤라이나에서 고양이 광견병으로 치료받은 환자는 90명이었다.

보건환경통제국(DHEX)에서 발표한 자료는 광견병은 동물이 물었을 때 종종 전염된다고 말한다. 광견병에 걸린 동물의 침이 갓 물린 상처를 통해 동물과 인간을 감염시킨다는 것이다. 하지만, 광견병이 전염되는 방식은 이뿐만이 아니다. 타액과 신경세포가 ▲입 ▲코 ▲눈과 같은 부위에 광견병에 접촉되었을 때 바이러스가 퍼져나간다.

게다가 DHEC 광견병 예방 부서장인 데이빗 보건(David Vaughan)이 기억해야 할 중요한 사실을 알려주었다.

고양이 광견병에 관한 정보

펫MD의 기사는 광견병에 대한 위험을 확실하게 보여준다. 광견병은 포유류와 인간의 중앙 신경계에 해로운 영향을 주는 바이러스성 질병이며 척추와 뇌에 직접적으로 감염되기 때문에 죽음에 이를 수 있다. 미국 각 주에서는 하와이 주를 제외하고 매년 광견병의 사례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대략 5만 명의 사람이 광견병으로 사망했으며 수백만 마리의 동물이 광견병에 감염되고 있는 실정이라고 한다.  

광견병에 걸릴 위험에 더 많이 노출되어 있는 고양이들도 있다. 백신 치료를 받지 않고 집밖을 자유롭게 돌아다니면서 감염이 되는 것이다. 밖을 돌아다니면서 길거리 고양이나 개, 혹은 다른 야생동물들과 싸움이 날 수 있으며 이 때 광견병에 걸린 동물의 타액이 상처로 스며들어가 병을 전염시키는 것이다.

현재 광견병은 이용 가능한 예방 접종 프로그램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주인들 덕분에 반려견 사이에서 잘 나타나지는 않지만, 사나운 고양이는 광견병 바이러스를 옮기는 매개체가 될 위험이 더 높다고 한다.

감염의 가능성이 있는 동물에게서 광견병을 진단하기 위한 정확한 테스트는 없다. 현재 동물 전문가들이 할 수 있는 것은 형광항체검사뿐이다. 하지만, 이는 감염된 동물이 죽은 후에나 행해질 수도 있기 때문에 효용성에 대한 문제가 있다. 또한 광견병은 1주에서 늦으면 1년 이상의 잠복기를 갖는다. 바이러스가 활동을 시작하면 증상은 하나 둘씩 나타나기 시작할 것이다.

▲광견병은 약 5만 명의 사람을 죽음으로 내몬 원인으로 추정된다(출처=게티이미지)

고양이 광견병과 맞서기

감염된 고양이는 바로 눈에 띄는 증상이 나타나지는 않는다.

일반적으로 광견병의 증세는 다음과 같다: ▲허약해짐 ▲목소리 톤 증가 ▲식욕 부진 ▲공격성 ▲발작 ▲방향감각상실 ▲무기력 ▲마비 ▲행동의 갑작스런 변화 ▲차분하지 못함

실제로 광견병의 치료법은 없기 때문에 예방이 가장 중요하며, 광견병에 걸리면 죽음에 이르게 된다. 예방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예방접종이 있다. 가족과 고양이의 안전을 위해 절대 접종을 미루거나 간과해선 안 된다.

예방접종이 좋은 이유는 상처를 입어도 고양이가 광견병에 걸리지 않게 도와준다는 점도 있다. 만약 집에서 기르는 고양이가 다른 길거리 고양이나 개를 물더라도 위험이 현저히 줄어든다.

또한 이웃 반려묘들이 항 광견병 예방 접종을 맞지 않았을 수도 있다. 따라서 이들 역시 광견병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전문가들은 반려묘에게 예방접종을 하는 것에 더해 실내에서 기르는 것이 가장 좋다고 말한다. 이러한 방식으로 다른 동물과의 접촉을 피해 광견병의 위험을 줄일 수 있는 것이다.

절대 바깥에 돌아다니는 동물과 반려묘가 부딪히게 하지 말자. 또한 가능한 빨리 예방접종을 해 필수적인 예방을 해야 한다. 반려동물의 예방접종 프로그램을 전부 이용하는 것이 좋다.

▲광견병 예방접종은 반려묘가 다른 동물로부터 광견병에 걸리는 것을 예방해준다(출처=게티이미지)

[팸타임스=김영석 기자]

베스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