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
두피의 열로 인해 ' 탈모 및 염증' 유발 높아, 두피열 내리는법은?
등록일 : 2018-11-05 17:00 | 최종 승인 : 2018-11-05 17:00
이민영
▲두피에 열이 많으면 탈모, 지루성두피염 등의 질환이 찾아올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FAM TIMES(팸타임스)=이민영 기자] 두피에 열이 많으면 탈모, 지루성두피염 등 다양한 증상이 동반될 수 있다. 두피에 열이 발생하는 이유는 다양하다. 잦은 스트레스, 과식과 야식을 자주 섭취하는 습관, 수면부족, 잦은 음주와 흡연을 통해 두피열이 상승되면서 두피열탈모, 지루성두피염 등이 발생한다. 두피열 내리는법은 두피에 열을 악화시킬 수 있는 생활습관을 개선해나가야 하며 전문 병원에 내원하여 원인에 맞는 치료를 하여야 한다.

▲두피열 증상은 기름진 음식의 섭취로 인해 악화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두피열 내리는법은? 

두피열 내리는 방법은 스트레스 개선, 과식과 야식, 수면부족, 음주, 흡연 등의 문제를 해결해주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사람은 코티졸 성분의 분비가 많아져 체내의 열 생산이 많아지게 된다. 이때 운동이나 명상 또는 수면을 하지 않고 열을 진정시켜주지 않으면 두피열탈모나 각종 피부 질환에 걸릴 수 있다. 이럴 경우 두피열 내리는법으로 운동을 꾸준히 하여 열을 발산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며 명상이나 수면을 취하여 열을 진정시키는 효과를 얻어도 된다. 또한 과식 및 야식은 고기나 기름진 음식 등과 함께 콜레스테롤 증가시켜 열이 많아지게 된다. 

▲머리냄새가 나는 이유가 두피열 때문이라면 두피열 치료부터 하여야 한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머리냄새제거 방법은?

머리냄새제거가 필요한 사람들은 대부분 지루성두피염을 앓고 있을 확률이 높다. 매일 머리를 감고 출근하지만 매일 떡지는 머리와 두피냄새로 인한 스트레스는 삶의 질을 떨어뜨릴 수 있다. 머리냄새가 나기 시작하는 것은 탈모의 전조 증상이기도 하기 때문에 앞으로 삼가해야하는 행동들은 피해주면서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머리냄새제거보다는 근본적인 두피열 치료을 통해 두피열을 내리면 자연스럽게 머리냄새제거 또한 해결될 수 있다.

▲두피열은 유분과 수분 밸런스를 망가뜨려 탈모가 유발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두피 열로 인한 증상

탈모 두피열 관계는 상당한 연관성이 있다. 탈모치료병원을 방문하는 대부분의 탈모환자들은 두피에 열을 느끼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탈모 두피열 관계는 두피에 열이 몰리게 되면 자연스럽게 피지 분비가 왕성해지게 되면서 두피질환을 유발할 수 있으며 모발 생장주기 단축으로 두피열탈모가 발생할 수 있다. 두피에 열이 몰리기 시작하면서 유분과 수분의 밸런스가 깨져 피지 또는 각질 조절이 제대로 되지 않아 비듬이나 두피 염증 등도 발생할 수 있다. 두피에 열은 두피에서 나타날 수 있는 증상들의 원인이 될 수도 있어 두피열 내리는법 또는 탈모치료치병원을 방문하여 조속히 치료를 받아야 한다. 

[팸타임스=이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