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
[▣오늘의TV] '연애의 맛' 황미나, 김종민에 서운해 눈물..."결혼한다더니"
등록일 : 2018-11-02 09:27 | 최종 승인 : 2018-11-02 09:27
임채령
▲기상캐스터 황미나는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과 연애중이다(출처=황미나 SNS)

[FAM TIMES(팸타임스)=임채령 기자] 황미나가 김종민에게 서운하다며 눈물을 보였다. 결혼얘기 까지 오가고 달달했던 두 사람에게 위기가 찾아 온 것일까. 지난 1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김종민과 황미나의 여행이 그려졌다.

▲김종민과 여행을 떠난 황미나는 서로다른 연애방식에 눈물을 흘렸다(출처=TV조선 '연애의 맛')

황미나 눈물...김종민♥황미나, 애정전선 위기?  

김종민과 황미나는 1박2일 여행을 떠났고, 아침에 황미나는 달달하게 김종민을 깨워주는 등 신혼부부와 같은 모습을 보였다. 이어 두 사람은 수영도 즐기고 드라이브도 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그후 저녁을 먹으며 진솔한 대화를 나누던 두 사람은 서로 다른 연애속도를 느꼈다.
먼저황미나는 김종민에게 "오빠가 나에게 거리를 두는 것 같다"며 조심스레 말했고 이에 김종민은 "조심하려 노력한다"고 말했다. 이에 황미나는 "그러다 끝나는거 아니냐"며 불안해 했다. 이에 김종민은 "방송과 진짜 내 모습은 다른데, 내 진자 모습을 알게 되면 실망할까봐 걱정된다"고 밝혔다. 결국 황미나는 "오빠가 나에게 진짜 오빠 모습을 보여준 적이 있냐"며 눈물을 흘렸다.

▲김종민은 황미나를 친한 친구들에게 소개한 적이 있다(출처=TV조선 '연애의 맛')

서로 다른 연애의 속도 차이, 극복할 수 있을까?

황미나의 눈물을 보이자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신지는 평소 친한 김종민에 대해 "김종민이 방송으로 시작했는데 어느 순간 진지해지는 것 같더라"며 "미나 씨가 김종민 씨를 조금 더 기다려 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신지는 황미나에게 공감하며 "늘 상대에게 확인하고 싶고 확인받고 싶은 마음이 있다보니까 서두르는 듯이 보이고 상대가 더뎌 보이는 건 사실"이라고 말했다. 앞서 김종민과 황미나는 결혼에 대한 이야기도 나누고 김종민의 친한 친구들에게 황미나를 소개하면서 진짜 결혼 할 것 같은 분위기를 풍겨서 더욱 두사람의 속도차이가 안타깝다. 
한편  '연애의 맛'은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팸타임스=임채령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