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팸이슈
배설물에 탐닉하는 반려견...'식분증'은 왜 발생할까?
등록일 : 2019-11-22 11:14 | 최종 승인 : 2019-11-22 11:15
김준호
식분증은 반려견의 정상적인 행동이다(사진=123RF)

[FAM TIMES(팸타임스)=김준호 기자] 개는 매우 사랑스러운 동물이지만 가끔씩 이해하기 힘든 행동을 하기도 한다. 그중 하나는 바로 배설물에 입을 대는 것이다. 하지만 전혀 걱정할 필요는 없다. 지극히 정상적인 행동이다.

데이비스 캘리포니아대가 지난 2012년 실시한 연구에 따르면 반려견 중 16%가 배설물 먹는 것에 심각할 정도로 심취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호자들이 현장에서 목격한 것만 최소 5번이나 된 것. 24%는 최소 한 번 이상 배설물을 먹은 것으로 관찰됐다. 

이처럼 배설물을 먹는 행동을 식분증이라고 한다. 자신의 변이나 타 동물의 배설물을 먹는 증세로, 이 행동은 충분히 보호자를 통해 교정될 수 있다. 그러나 개들이 왜 배설물에 열광하는지, 그 이유를 아는 것이 좋다.

이전 연구에 따르면, 토끼 같은 일부 동물들은 영양분을 얻기 위해 배설물을 먹는다. 이는 지극히 정상적인 행동으로, 만일 억지로 막으려 한다면 건강에 문제가 생길 수도 있다. 게다가 아주 어린 새끼라면 생존에도 영향이 미칠 수 있다. 

그러나 반려견의 경우 이러한 방식으로 영양분을 섭취하지는 않는다. 건강을 위한 필수적인 코스라기보다는, 호기심에 의한 행동으로 간주된다. 주변 세계를 탐험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일부 행동으로, 대부분의 개는 그저 냄새를 맡는 것에서 끝나지만 일부 개들은 입에 넣기도 한다.

미국켄넬클럽(AKC)은 식분증이 다견 가정에서 더욱 흔하게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혼자만 있는 개의 경우 20%만 이러한 행동을 하지만 다른 개들과 함께 지내면 33%나 더 증가할 수 있다.

다만 배설물에는 박테리아와 다른 기생충들이 있을 수 있어 보호자가 이러한 행동을 교정하는 것은 바람직하다. 운이 좋지 않을 경우 유해한 박테리아에 감염돼 다른 질병으로 이어질 수도 있기 때문. 

배고픔이나 질병, 스트레스는 식분증 원인이 될 수 있다(사진=123RF)

반려견 식분증의 원인 

1. 배고픔 혹은 음식에 대한 집착

나쁜 품질의 식단은 개들의 식분증을 유발할 수 있다. 간식으로 배설물을 대체하는 것이다. 게다가 배설물은 개들이 먹는 사료와도 색상이나 형태가 비슷해 마치 보충제로 보일 수 있다. 

반려동물 매체 더스푸르스펫은 이와 관련, 심각한 기아나 영양실조로 고통받는 개들은 자신 주변에서 먹을 수 있는 것들을 찾기 마련이며, 배설물은 이에 완벽한 솔루션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한 번 배설물에 맛을 들이면, 그 기억이 좋아 이후에도 더 먹고 싶어질 수 있다는 것. 

2. 불안 및 공포, 스트레스

만일 개에게 아무 곳에 대변을 봤다는 이유로 엄격한 벌을 가한 적이 있다면, 이 역시 식분증을 초래한 원인일 수 있다. 즉 자신의 증거를 감추기 위해 대변을 먹기 시작하는 것으로, 한 번 엄하게 혼난 기억과 그에 대한 결과를 두려워해, 일부로 자신의 배설물을 숨기기 위한 조치라 할 수 있다. 이외에도 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있다면, 일종의 자기 진정 메커니즘으로 배설물을 먹기도 한다.

3. 질병

몇몇 개들은 건강상의 문제로 식분증이 야기되기도 한다. 가령 췌장이나 소장과 관련된 질병이 있다면 흡수 장애 및 소화 불량이 유발될 수 있는데, 이로 인한 식욕 증가가 식분증 행위로 나타나는 것이다. 보통 당뇨병이나 갑상선 질환이 있는 개들에게서 더 많이 나타난다. 또한 치매나 기타 뇌질환을 앓고 있다면, 혼란 및 방향 감각 상실로 인해 배설물을 먹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보호자는 배설물을 즉시 제거해 식분증 유발 요소를 없애야 한다(사진=123RF)

식분증 방지하려면

이처럼 여러 이유로 발생하는 개의 식분증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일단 가장 단순한 방법으로 배설물을 그때그때 치우는 것이다. 반려견 눈앞에서 대변을 완전히 다 사라지게 해, 먹고 싶어하는 유혹을 바로 차단할 수 있다. 이는 향후 습관을 없앨 수 있을 뿐 아니라 배설물 섭취로 인한 배탈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항상 곁에 두고 관리 감독할 수 있어야 한다. 만일 다른 개의 배설물 냄새를 맡았다고 판단될 경우, 바로 자신 가까이에 두고 그 근처에는 가지 못하도록 막는 것이다.

식단 역시 중요하다. 탄수화물이 많고 육류 기반의 단백질 및 지방 함량이 낮은 식단은 가장 합리적으로, 여기에 수의사가 처방한 비타민을 추가하면 금상첨화다.

[FAM TIMES(팸타임스)=김준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