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김빈우 남편 전용진, 나이 직업? "처음으로 놓치면 후회하겠다 싶어" 첫 만남 운명적
김범현 기자
수정일 2019-11-22 23:00
등록일 2019-11-22 06:49
▲(사진=ⓒ인스타그램)

 

최근 '아내의 맛'에 출연중인 김빈우와 남편 전용진이 연일 이목을 끌고 있다.

 

김빈우는 올해 나이 38세로 2015년 두 살 연하 IT 사업가 전용진과 결혼, 슬하에 아들 딸을 두고 있다.

 

앞서 방송 서 두 사람은 결혼 전 동거 사실을 고백하며 두 달 만에 결혼식을 올렸다고 밝혔다. 전용진은 "원래 알고 지내던 누나 동생 사이였다. 우연하게 같은 아파트로 와이프가 이사를 왔다. 정말 몰랐는데 지나가다가 만났다. 그때 전화번호 주고받다가 결혼까지 골인했다"며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김빈우는 "이사를 갔는데 두 달 만에 집을 뺐다"며 남편과 동거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그러자 전용진은 "태어나 누굴 만나면서 처음으로 '놓치면 평생 후회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해 주위의 감동을 자아냈다.

키워드
김빈우
전용진
김빈우남편
김범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