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
금강주택, 행정기관 이전 배후수요 누려…인천 도화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 분양
등록일 : 2018-05-15 20:39 | 최종 승인 : 2018-05-15 20:39
이건영

[FAM TIMES(팸타임스)=이건영 기자] 행정기관 인근 지역 부동산 시장이 풍부한 배후수요와 생활인프라를 바탕으로 온기를 보이는 일은 흔하다. 특히 최근에는 대규모 행정기관들이 신규 이전을 앞두고 있어 인근 지역을 중심으로 부동산 시장이 달아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로 대규모 행정기관은 일대의 상권에 큰 영향을 주며, 아파트 매매가에도 영향을 미친다. 대구광역시 북구청 자료에 따르면 산격동 일대에 위치하던 '경북도청'이 이전한 2016년 2월 이후 2년간 북구 지역에서 폐업을 신고한 일반•휴게음식점은 203개소로 상권이 급격하게 위축되는 모습을 보였다. 이러한 영향으로 산격동 일대는 2016년 2월 3.3㎡당 825만원이던 아파트 매매가가 2017년 2월 798만원으로 3.27% 하락하기도 했다.

반면 대규모 행정기관이 새롭게 이전한 지역은 아파트 매매가가 큰 오름폭을 기록하며 호황을 맞이하는 일이 흔하다. 대전광역시 중구에 위치하던 '충청남도청사'는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면과 삽교읍 일원(내포신도시)으로 2013년 1월 이전했다. 부동산 114 자료에 따르면 충남도청이 위치한 홍성군 홍북읍 일대는 도청 이전 직전인 2012년 11월 3.3㎡당 250만원이던 매매가격이 2013년 1월 617만원으로 두달만에 146.8%의 폭발적인 상승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업계 전문가는 "대규모 행정기관의 경우 근무하는 공무원만 수백명에 달해 인근의 상권은 물론 아파트 매매가에도 큰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다"며 "특히 앞서 이전을 발표한 행정기관들이 속속 이전을 앞두고 있어 이러한 지역의 부동산 시장의 온기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전국 각지에 대규모 행정기관이 본격적인 이전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이러한 지역에 신규 분양단지들도 속속 분양될 예정이다. 금강주택이 인천 도화지구 2-3블록에 마지막 민간분양단지인 '인천도화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를 분양중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면적 59~84㎡ 총 479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도화지구 마지막 민간분양 단지로 쾌적하고 우수한 주거 여건을 갖췄다는 평을 받는다.

단지 인근에 위치한 서울지하철 1호선 '도화역'과 '제물포역'을 이용할 수 있으며, 인근으로 한국수출산업 국가산업단지가 위치하여 풍부한 배후수요를 자랑한다. 특히 '인천도화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는 단지가 공원예정부지에 둘러싸여 있어 도심속에서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단지 인근으로 인천대학교 제물포 캠퍼스를 비롯해 약 15개의 초•중•고교가 밀집되어 있어 수준높은 교육환경도 자랑한다. 단지 맞은편으로는 어린이도서관이 인접하며 인근에 근린생활시설과 점포형 주택단지가 조성될 예정이다. 또 인천합동청사가 2019년 들어설 예정으로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자랑한다.

'인천도화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는 전 가구를 남향 위주 4bay 판상형으로 설계하여 채광을 극대화하였으며, 동간 거리를 극대화하여 사생활보호와 쾌적한 단지 내 환경을 제공한다. 최상층 다락과 알파룸을 통해 소형 면적에도 4개의 방을 구성하도록 설계하여 세대 내 공간활용도를 높인다.

한편 '인천도화 금강펜테리움 센트럴파크'는 24일(목) 당첨자 발표이며 6월 5일(화)~7일(목) 3일간 계약을 진행한다. 견본주택은 인천 남동구 구월동 1133-15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팸타임스= 기자]

[FAM TIMES(팸타임스)=이건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