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김승현 母, 폭풍오열…김승현 父 "온 재산을 다 털어서라도…" 무슨 일 있었길래??
유노아 기자
수정일 2019-11-07 14:32
등록일 2019-11-07 14:32
(사진=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가 주목 받고 있다.

지난 6일 방송된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건강 이상 증세를 보이는 김승현 어머니와 이를 걱정하는 가족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어머니가 깜빡하고 밥통의 취사 버튼을 누르지 않은 것을 알게 된 김승현은 "엄마가 예전보다 건망증이 심해진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이에 김승현과 가족들은 알츠하이머 증세와 어머니의 행동을 비교해 보았고 여러 항목들이 어머니의 증상과 일치하자 걱정에 휩싸인 것.

결국 김승현의 어머니는 치매 진찰을 받으러 가 보기로 했다.

검사를 받으러 가는 차 안에서 김승현의 아버지는 "온 재산을 다 털어서라도 깨끗하게 치료해 주겠다"라며 걱정하는 어머니를 안심시켰다.

이후 검사 결과는 정상으로 나와 가족들은 물론이고 시청자들까지도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한편 김승현의 어머니는 치매를 앓으셨던 시어머니를 생각하며 폭풍오열 했다.

 

유노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