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나문희, 김수안 주연 '감쪽같은 그녀' 개봉 앞둬 '올해 나이 몇이길래?'
이혜중 기자
수정일 2019-11-07 23:05
등록일 2019-11-07 09:02
나문희, 7일 섹션TV 연예통신 인터뷰

배우 나문희가 영화 '감쪽같은 그녀' 개봉을 앞두고 있다. 



배우 나문희는 1941년생으로 올해 나이 만 77세다. 1961년 MBC 성우 1기로 데뷔했다. 대표작으로는 '너는 내운명' '권순분 여사 납치사건' '하모니' '수상한 그녀' 등이 있다. 



배우 나문희는 지난 2017년 9월 개봉한 '아이 캔 스피크'에서 나옥분 역을 맡아 제1회 더 서울 어워즈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은 바 있다.  
 


내달 4일 나문희는 영화 '감쪽같은 그녀'를 통해 관객들을 만난다. 이 영화는 72세 꽃청춘 말순 할매 앞에 듣도 보도 못한 손녀 공주가 찾아오면서 시작되는 기막히고 수상한 동거를 그렸다. 


 
나문희, 김수안은 '감쪽같은 그녀'에서 외모, 성격, 취향까지 모든 것이 극과 극인 말순과 공주의 동거 생활을 유쾌하게 풀어낼 예정이다. 



한편, 7일 SBS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나문희의 인터뷰가 전격 공개된다.

키워드
나문희
나문희나이
감쪽같은그녀
이혜중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