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정조국, 아내 김성은 불시 방문에 대한 솔직한 마음은?
유노아 기자
수정일 2019-11-07 04:49
등록일 2019-11-07 04:49
(출처=MBC '라디오스타' 제공)

축구선수 정조국이 아내 김성은의 불시 방문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정조국의 아내이자 배우인 김성은이 출연해 정조국과 깜짝 전화연결을 했다.

이날 정조국은 '김성은이 새벽에 갑자기 강릉에 찾아가면 기분이 어떠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정조국은 "굉장히 놀라고 반갑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김구라는 "놀란 게 크냐, 반가운 게 크냐"라고 재차 물었다.

정조국은 "반반 정도"라며 "웬만하면 연락하고 왔으면 좋겠다"라고 솔직하게 말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성은은 이날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유노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