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기사
[어르신 재테크] '주택연금', 어서 주목하자…신청자격 및 수령액 바로 알기
권나예 기자
수정일 2019-11-06 17:07
등록일 2019-11-06 17:07
▲(출처=ⓒGettyImagesBank)

자식보다 든든한 노후 연금 소득을 위해 가입하는 국민연금이지만 최근 국민연금 고갈시점이 앞당겨 진다는 소리가 높아지면서 국민연금 하나만으로 노후 대책을 보충하기 어려울 수 있다는 문제에 맞닥뜨리고 있다.

노후 자금을 충당하기 쉽지 않은 고령층의 경우 재테크가 아닌 노후 준비의 수단을 강구하기 위해 주택연금을 주목하는 것은 어떨까.

이에 노후대비부터 생활비까지 챙기는 주택연금에 대해 소개한다.'주택연금제도'는 공사에 집을 담보로 맡겨 매달 연금을 받는 상품이다.

이 주택연금의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는 종신지급, 즉 가입자가 죽을 때까지 연금을 받을 수 있으며, 본인 및 배우자 중 한 명이 먼저 사망해도 주택연금 수령액이 감액되거나 달라지지 않고 동일한 금액으로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한국주택금융공사가 주택연금의 지급을 보증하기 때문에 지급 안정성이 높은 편이다.

이와 달리, 주택연금의 단점으로는 가입 후 집값이 오른다 하더라도 월 연금 수령액은 그대로 유지된다.주택연금제도는 주택 가격, 가입 연령, 담보 가격 등에 따라 월 수령액이 조금씩 차이가 있다.

이에 대한 연금 수령방식은 기본적으로 4가지로 크게 나뉘며, 그 중에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선호하는 것은 '종신지급방식'으로 말 그대로 종신토록 달마다 연금 수령이 가능한 방식이다.

종신지급 방식은 주택 소유자와 배우자가 모두 사망할 때까지 연금을 동일한 금액으로 매달 수령받고, 가입자 및 배우자 중 한 명이 사망해도 감액 없이 계속 같은 금액을 받을 수 있다.

이에 만약, 주택연금 수령액 기준 및 신청 시 제출서류 등을 알고싶다면 한국주택금융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권나예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