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옥주현 나이 벌써? "신성록 키스신, 아기랑 하는 것 같아" 사연 들어보니
김범현 기자
수정일 2019-11-05 21:00
등록일 2019-11-05 19:46
▲(사진=ⓒ인스타그램)

5일 '본격연예 한밤'에 옥주현 신성록이 출연하며 남다른 친분이 재조명되고 있다.

 

앞서 두 사람은 '라디오스타'에 함께 출연해 키스신에 대한 속내를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당시 옥주현은 '신성록과의 키스는 아기랑 하는 키스 같다는 인터뷰를 했더라'는 질문에 "나쁜 뜻은 아니었다. 성록 씨가 너무 조심스럽게 해서 그렇다. 조금 더 거칠게 다뤄 주길 바랬다"고 솔직한 속내를 고백했다.

 

이에 신성록은 "'몬테크리스토'라는 작품을 할 때 그런 인터뷰를 하셨다. 기분이 상했다. 남자인데 남자로 안 보는 느낌이었다"고 답해 주위를 폭소하게 했다.

 

한편 옥주현은 올해 나이 40세, 신성록 나이는 38세다. 

 

키워드
옥주현
옥주현나이
레베카
신성록
신성록나이
김범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