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김승현, 상견례까지 했는데 결혼 준비 아직? 여자친구 '알토란' 작가 고은정과 궁합 어땠길래...
조재성 기자
수정일 2019-11-05 12:45
등록일 2019-11-05 07:36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탤런트 김승현이 KBS '살림하는 남자들2*살림남2)'에 출연하면서 여자친구 '알토란' 작가 고은정과의 만남과 결혼 등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승현은 '살림남2'에서 일반인 여자친구와 만남을 가지고 있으며 최근 상견례도 했다고 밝혔다.  


김승현은 딸에게 자신의 결혼에 대한 생각을 진지하게 물어보며 결혼을 할 마음이 있는 것을 표현했다. 


하지만 김승현의 아버지는 '살림남2'에서 "(여자친구와) 상견례까지 마쳤는데 결혼 준비가 없어서 답답했다"며 "그래서 직접 옥탑방에 찾아가 보기로 했다"라고 말했다.  


김승현은 아버지의 질문에 "일주일에 한 번 본다"라고 말했고, 김승현 아빠는 "그래서 되냐. 네가 적극적으로 해야지"라고 말했다. 


김승현과 여자친구 '알토란' 작가 고은정은 궁합 결과가 좋은 것으로 나타나 김승현 부모를 안심케 했다.  


김승현은 올해 나이 39세로 여자친구인 '알토란' 작가 고은정의 나이는 알려지지 않았다.  


김승현은 전부인과 헤어진 뒤 미혼부로 지금의 딸을 혼자 키워왔다.  


김승현의 결혼 소식에 팬들은 여러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키워드
김승현
김승현나이
김승현결혼
김승현여자친구
김승현알토란작가
알토란작가고은정
조재성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