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손흥민 태클로 부상당한 안드레 고메스, 내일 수술…"손흥민 고개 들지 못하고 정말 많이 울었다"
유노아 기자
수정일 2019-11-04 19:49
등록일 2019-11-04 19:49
(출처=MBC 방송 캡처)

에버튼이 안드레 고메스 선수가 내일 수술에 들어간다고 발표했다.

마르코 실바 에버튼 감독은 "우리는 안드레 고메스와 그의 가족을 최선을 다해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또 토트넘의 알리 선수는 "안드레 고메스의 안녕을 바란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은 절망하고 눈물을 흘렸다. 고개를 들지 못하고 정말 많이 울었다"라고 손흥민의 상태를 전하기도 했다.

토트넘은 4일(한국 시간)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튼과의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11라운드 원정경기를 펼쳤다.

이날 에버튼의 안드레 고메스는 후반 32분 손흥민의 백태클에 걸려 넘어지는 과정에서 오리에와 2차로 충돌하며 발목 부위에 골절상을 입은 것.

이에 전 세계 축구 팬들은 안드레 고메스의 쾌유를 기원하고 있다.

 

유노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