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기사
[생활상식] 관절염에 좋은 보스웰리아, 효능과 부작용을 한눈에…
조요셉 기자
수정일 2019-11-03 17:10
등록일 2019-11-03 17:10
▲(출처=ⓒGettyImagesBank)

관절염을 앓는 사람에게 희소식이 있다. 그래서 다양한 보스웰리아의 이점과 부작용, 그리고 먹는방법에 대하여 의문점이 늘어나고 있다. 이런 보스웰리아는 옛 고대부터 약품이나 방향제, 또는 종교적 용도로 사용했고 아시아 쪽은 내상 및 외상 치료에 이용됐었다. 이런 보스웰리아는 지금까지도 각종 통증은 물론 염증 많은 효능이 있는데 무엇인지 잘 알아보도록 하자.

보스웰리아의 효능

보스웰리아의 가장 큰 효능은 많은 사람들이 겪고 있는 관절염에 큰 도움이 된다는 것이고 이외에 피부건강과 항염효과에도 다양한 효능을 발휘한다. 이것은 바로 보스웰리아에 포함된 보스웰릭산으로 인한 것인데, 보스웰릭산은 염증 촉진 물질 저해 및 염증차단 역할을 하며, 염증의 활성작용을 저지하고 우리 몸 속 연골의 세포 생존율을 높여 모든 관절염에 도움을 준다. 또한 보스웰리아는 몸 속에 뭉쳐있는 피를 없애줘 피가 잘 돌게 해 혈액순환에 좋고 부기와 통증 감소에도 효능이 있고 따뜻한 성질을 가지고 있어 체내 독을 빼주는 해독 작용은 물론 염증을 없애주는 작용에도 좋다. 이어 우리 몸의 뭇기를 감소시켜주는 것으로도 좋고 인플라신성분이 풍부해 피부 질환 개선에 도움이 되며 이런 효능이 있는 보스웰리아는 환으로 만들어 섭취할 수 있다.

보스웰리아, 제대로 먹으려면?

보스웰리아는 실제로 판매되고 있는데 시중에서는 환이나 가루의 제품을 하고 있다. 먼저 따뜻한 물에 가루를 섞어서 차를 만들어 먹을 수 있다. 또다른 방법으로는 보스웰리아 가루를 물, 우유 등 음료나 샐러트, 오트밀, 시리얼 등과 같이 먹을 수 있으며 아니면 밥을 지을 때 넣어도 된다. 또한 보스웰리아는 먹는 방법 말고도 화장품으로 바를 수 있는데, 높은 온도에 바세린이나 수분크림을 녹인 다음 거기에 보스웰리아 가루를 섞어주면 된다. 손목, 팔꿈치, 발목, 무릎 통증 외 주변의 허벅지 근육이나 오금 쪽을 바르면서 마사지 해주면 된다.

조요셉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