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연하 남편 죄책감 느꼈다" 일라이 지연수 나이 차이? 지인 '이혼' 강요까지
김범현 기자
수정일 2019-11-02 22:55
등록일 2019-11-02 20:52
▲(사진=ⓒ일라이인스타그램)

2일 '속풀이쇼 동치미'에 지연수 일라이 부부가 출연해 나이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지연수는 올해 나이 40세, 남편 일라이 나이는 29세로 두 사람은 11살 나이 차이가 난다. 지난 2014년 혼인 신고 소식을 먼저 전한 두 사람은 아들을 낳은 뒤 2017년 결혼식을 올렸다.

 

앞서 지난 '동치미' 방송에서 지연수는 남편과 결혼 초 힘들었던 당시를 회상해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이날 지연수는 "결혼할 때 남편 나이가 24세였다. 지인들로부터 '네가 일라이의 발목을 잡고 앞길을 막았다'는 말을 들었다"며 "남편이 2년 넘게 스케줄 없이 집에 있어도 말도 못 했다. 내가 이 사람 인생을 망친 걸까봐 겁이 났다. 두 사람만의 문제로 헤어지고 싶었던 적은 없다. 항상 주변 사람들 때문에 일라이와 위기를 겪었다"고 말해 주위를 먹먹하게 했다.

 

이전 방송에서도 지연수는 "새색시가 아니라 과부의 인생을 살았다. 결혼 하고 1년 후 남편과 있었던 날을 계산했더니 75일 밖에 안됐다"며 "남편이 해외 일정을 가게 되면 남편 지인들이 불러서 '일라이의 미래를 위해 떠나라'고 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키워드
일라이
지연수
지연수나이
김범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