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홍자 "`미스트롯` 이후 몸값 20배 뛰어" 데이트 폭력 당했다? "이별 통보하자 갑자기.."
조재성 기자
수정일 2019-11-02 18:05
등록일 2019-11-02 06:10
(사진출처=ⓒ홍자 인스타그램)

`미스트롯`으로 큰 인기를 얻은 홍자가 곰국과 같은 짙은 목소리로 KBS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홍자는 올해 나이 35세로 TV조선 `미스트롯`에서 3위를 차지하면서 각종 행사와 방송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이런 가운데 홍자의 수입을 궁금해하는 사람들이 많다.  


홍자는 지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자신의 수입 변화를 밝힌 바 있다. 


홍자는 "`미스트롯` 출연 이후 수입이 20배 가 뛰었다"고 고백해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홍자는 `비디오스타`에서 과거 연애에서 상처받은 적이 있냐는 질문에  "처음에는 이것저것 잘 사주고 선물 공세 했는데 정반대의 사람이었다. 좀 폭력적이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홍자는 "20살 초중반쯤이었을 때 만난 지 얼마 안 된 사람이었다. 아닌 것 같다(이별통보)는 식으로 얘기했다. 그때 제가 챙모자를 썼는데 탁 치더라"라며 `데이트 폭력`의 아찔했던 순간을 회상했다.  
 

키워드
홍자
홍자나이
홍자인스타
홍자수입
미스트롯홍자
홍자소속사
조재성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