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도 동물이나 사람처럼 마취제에 꼼짝 못한다


▲출처=픽사베이

최근 한 연구에 따르면, 식물도 사람과 동물처럼 마취에 반응한다. 과학자들이 마취 약물 검사를 위해 동물 대신 식물을 사용할 경우, 비용 효과가 더 뛰어나고 실험을 수행하는 절차도 한결 수월해진다.

연구진은 미모사(mimosa pudica)라는 이름의 식물을 사용해 마취 실험을 했다. 이 식물은 약하게 건드려도 민감하게 반응하며 잎을 오므리는 특징이 있다. 실험 도중 일안 반사식 카메라로 식물의 미세한 움직임을 포착했다. 공초점 레이저 현미경을 사용해 식물 세포의 활동을 분석하고, 표면 염화은 전극을 사용하여 전기 신호를 기록했다.

촬영된 화면 속에서, 마취제를 투입한 식물은 연구원이 브러시로 건드려도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이 실험을 바탕으로 연구진은 "식물은 마취와 관련된 일반적인 연구뿐만 아니라, 사람에게 적용할 마취 실험의 모델로 사용하기에 매우 이상적이다“라고 결론을 내렸다. 

과학적 연구의 실험 대상으로 주로 식물을 사용하는 방법은 앞으로 수년이 더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번 연구로 인간, 동물, 식물 모두에서 마취 효과가 동일하고, 따라서 마취에 대한 개념이 바뀌거나 실험 방법이 개선될 수 있음이 증명됐다. 

연구 결과는 식물학 분야 국제 학술지(Annals of Botany)를 통해 발표됐다. 

[팸타임스=Jennylyn Gianan 기자]


Popular News

Recent News

  • 주식회사 펫 / 등록번호 : 633-87-00306 / 등록일자 : 2012-06-08 / 제호 : FAM TIMES(팸타임스) / 발행인 : 주두철 / 편집인 : 주두철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동 139-3 11층 / 발행일자 : 2005-07-02 / 전화번호 070-7725-5794 / 청소년보호책임자: 주두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