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육아
민감한 십 대 아이, 알코올 및 약물 노출 피하려면
등록일 : 2019-10-21 11:14 | 최종 승인 : 2019-10-21 11:15
김준호
자녀의 약물 및 알코올 남용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교육과 가르침이 매우 중요하다(사진=123RF)

[FAM TIMES(팸타임스)=김준호 기자] 자녀의 약물 및 알코올 남용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교육과 가르침이 중요하다. 즉시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 중독을 비롯해 심각한 문제로 번질 수 있다.

자녀의 상황을 파악하라

가장 흔하게 할 수 있는 조치는 바로 자녀와 함께 많은 시간을 보내는 것이다. 매일 대화하고 상호작용하면서 아이가 어떤 친구들과 어울리고 어떻게 생활하는지를 파악하는 것. 이는 십 대 자녀가 타인이 아닌 부모에게 직접 자신이 겪는 문제와 어려움을 털어놓을 수 있도록 만들 수 있다.

미국의 약물 중독 관련 온라인 사이트 드럭어뷰즈는 친구를 사귀는 데 어려움이 있는 청소년들이 특히 마약과 술로 자신감을 찾거나 사회적인 소속감을 얻으려 한다고 지적했다. 이러한 행동은 약물이나 알코올을 남용하는 집단과의 관계 형성으로 이어질 수 있어 유의해야 한다.

또한 십 대는 감수성이 민감한 시기로, 여러 호기심이나 궁금증도 무한하다. 자신이 이제껏 접해보지 못했던 위험한 것에 손을 대고 시도하려는 충동으로 나타날 수 있는데, 마약이나 알코올, 담배 등은 가장 흔한 촉매제다. 물론 아이들도 이론적으로는 이런 물질이 나쁘다는 것을 알지만, 자신에게 심각한 영향을 초래할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자녀와 매일 대화하면서 어떤 친구들과 어울리고 어떻게 사회생활을 하는지를 파악해야 한다(사진=123RF)

가능한 빨리 대화하라

비영리 임상 클리닉 메이요클리닉에 따르면, 이제 막 청소년기에 접어든 아이들의 경우, 알코올이나 기타 물질 등 많은 것에 호기심을 갖기 마련이다. 부모는 이러한 점을 상기하고, 가능한 빨리 아이와 대화를 모색하는 것이 좋다.

실제로 한시라도 빨리 대화를 통해 주변의 유해 물질들에 대해 가르치고 교육하면, 아이가 스스로 올바른 결정을 내리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아이들에게 직접 해로운 점을 알려줘 유혹을 차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아이가 막연하게 가졌던 약물 및 알코올에 대한 긍정적인 상상을 피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주요 목적이다.

일부 아이들은 이런 물질을 사용하는 것이 타인을 만족시키고 행복하게 해줄 수 있다고 생각하기도 한다. 일시적으로 쾌락이나 기쁨을 과도하게 느끼는 것에 불과하며, 이런 효과가 사라지면 오히려 반대의 슬픈 감정이나 행동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고 말해주는 것도 중요하다. 

아이들은 또한 주변의 또래 집단의 압력으로 약물이나 알코올에 손대기도 한다. 이때는 상대의 말을 듣고 어떻게 압박을 피할 수 있는지 알려주는 것이 좋다. 무작정 자존심을 살리기 위해 이러한 행동을 한다면, 향후 더욱 심각한 결과를 얻을 수 있다는 사실을 설명해주는 것이다. 

여기서 부모들은 약물이든 알코올이든, 혹은 담배든, 모든 중독에는 긍정적인 목적이나 지향성이 없다는 점을 강조해야 한다. 그리고 중독의 모든 결과는 성인이 되어서도 장기적으로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도 알려주는 것이 좋다.

민감한 청소년기 아이의 자신감을 살려주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사진=123RF)

자신감을 북돋워라

민감한 청소년기 아이의 자신감을 살려주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아이에게 비판을 가하고 자존감에 상처를 주는 말을 할 경우 아이는 독립성이나 자율성, 가치가 위태로워지고 있다고 느낄 수 있다. 그리고 약물 및 알코올 남용을 부추기는 결과로 나타날 수 있다. 건강 관련 모바일 앱 헬스허브는 "아이의 자신감을 키우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바로 자녀를 격려하는 것"이라고 조언했다.

실제로 자존감이 높고 현명한 아이들은 또래나 친구로부터 유해한 물질을 사용하도록 설득당하더라도, 자신만의 확고한 태도를 유지하는 경향이 높다. 만일 이러한 경우가 발생한다면, 부모는 아낌없는 격려로 아이의 올바른 행동을 더욱 강화해야 한다. 이는 아이의 자존감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다. 

그러나 너무 높은 기대치를 적용해 다른 아이들과 비교하는 것은 금물이다. 타인과의 비교는 자존감을 떨어뜨릴 뿐 아니라 학습 동기도 감소하는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 자녀가 공부가 아닌 다른 특정 활동에 관심이 있다면, 그 활동에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적극 권장하는 것도 좋다. 건전한 취미 활동은 다른 약물이나 알코올에 관한 생각을 갖지 않게 해준다.

취미나 특정 활동을 추천하라 

아이가 건강하고 올바른 흥미를 가질 수 있는 활동을 부모가 먼저 찾아보고 참여시키도록 해도 좋다. 아이가 어떤 활동에 관심을 보이는지 여부는 대화로 충분히 알 수 있다. 궁극적으로는 이러한 활동이 아이를 지루함에서 벗어나게 만들 수 있어 효과적이다.

활동 자체가 거창하고 값비쌀 필요는 없다. 하다못해 가족이 주말마다 지역사회로 봉사활동을 간다거나 혹은 가족만의 오롯한 휴식 시간을 가져 즐겁게 게임을 해도 좋다. 아이와 부모 모두에게 가치 있는 모든 활동은 아이가 다른 해로운 것에 관심을 가지지 않도록 만드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