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 낙천적인 사람으로 키우려면?


▲ 사진 출처 : 123RF

미래의 훌륭한 성인으로 자녀를 양육하기 위해서는 적극적인 참여와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 부모는 자녀를 위해 많은 것을 원한다. 만약 어떤 부모를 만나서 자녀가 어떻게 자라기를 원하는지 묻는다면, 강함, 지식, 성공, 책임감, 부유함 같은 단어들을 듣게 될 것이다. 

부모가 자녀에게 이런 기대를 하는 것은 대단히 좋다. 그러나 인생은 언제나 순풍이 부는 편안한 항해일 수는 없는 법. 고난을 이겨내고 좌절에서 벗어나려면 그 어떤 장점보다도 낙천적인 태도가 필요하다. 인생을 긍정적으로 바라보고 매사에 희망을 잃지 않는 낙천적인 마음가짐이야말로 부모가 자녀에게 전하고 싶은 덕목일 것이다.

그런데 때때로 부모들은 낙천주의에 대한 잘못된 생각을 갖고 있다. 가정문제와 육아에 대한 전문매체 리얼심플네트워크의 제니퍼 킹 린들은 "낙천주의는 밑도 끝도 없는 행복감이나 대책 없는 낙관론이 아니라 아이들이 평생 동안 마주해야 할 도전과 협상할 수 있는 실용적인 기술이다"고 지적했다. 낙천주의는 ‘비현실적인 행복한 기분’을 갖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더 나은 미래와 자신감, 그리고 어떤 것을 해낼 수 있다는 신념을 믿는 능력이다.

낙천주의는 문제를 일시적으로 바라보면서 개인적인 문제로 받아들이지 않는 것을 의미한다. 이것은 작은 사건을 크게 부풀려 생각하지 않는 것이며, 침착하고 자신감 있는 태도로 상황을 처리할 수 있는 전문가로 자녀가 성장할 수 있게 하는 중요한 특징이다. 자녀를 낙천적인 사람으로 양육하는 방법은 다음과 같다.

1. 함께 문제 해결하기 - 자녀들이 성장하면서 몇몇 문제와 맞닥뜨리게 되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이러한 문제가 아이들의 실수로 인한 것으로 받아들여질 필요는 없다. 아이가 어려운 수학문제를 계산하는 것도, 학급 발표 시간에 함께 만족할만한 발표를 못하는 것도, 경기에서 좋은 성적을 얻지 못하는 것도 문제가 될 수 있으며, 아이들은 분명히 이러한 문제들과 직면하게 된다. 부모들은 자녀들이 마주한 이런 장애물을 극복하는데 길잡이 역할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자녀가 철자법 퀴즈를 틀려 화가 난다면, 처음엔 실망스러움을 인정해야 한다"고 제니퍼는 언급했다. 아이들의 어려움과 두려움을 부모가 이해한다는 것을 아이들이 알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런 방법은, 자녀들이 그들의 도전 과제에 직면했을 때, 부모가 도움을 주는 것을 기꺼이 받아들이게 한다.

2. 최선의 것을 끌어내기 - 문제를 성공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길을 찾아가도록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아이가 성공을 경험하면, 아이는 노력하면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을 배웠기 때문에 더 어려운 문제에도 기꺼이 도전하게 된다"고 제니퍼는 설명했다.

▲ 사진 출처 : 픽사베이

3. 경험을 선별하기 - 자녀가 살아가는 모든 상황에서 좋거나 나쁜 순간이 있을 것이다. 부모는 부정적인 것보다는 긍정적인 면에 집중해야 한다. 예를 들어, 자녀가 충격적인 경험을 하게 된다면, 부모는 도움을 주러 달려오는 사람들과 같은 긍정적인 면에 포커스를 맞춰야 한다. 이런 방식은 자녀가 나쁜 상황에서조차도 좋은 점을 바라보며 성장하게 할 것이다.

4. 기대감을 즐기기 - 앞으로 벌어질 일에 기대감을 갖도록 도와준다.기대감은 매사를 긍정적으로 만드는 원천이다. "사람들은 휴일이 끝나는 일요일보다 다음날이 주말인 금요일을 더 좋아한다"고 제니퍼는 지적했다. 달력에 표시해 놓은 공휴일이나 파티와 같은 흥미진진한 이벤트가 자녀들의 기대감을 높여주는 좋은 출발점이 될 것이다.

5. 긍정적인 자세를 유지하기 - "아이들이 완전히 암울한 생각을 하는 경향이 있을 때, 부모 역시 좌절하기 쉽다"고 엘리자베스는 말했다. 때때로, 부모는 상황에 침착하게 대처하는 것보다 먼저 걱정부터 하게 되기도 한다. 자녀들이 "모든 것이 끔찍하다"고 말할 때 우울해지지 않도록 용기를 북돋아줘야 한다. 부모는 자책하거나 자신을 비난하지 말고 유쾌한 태도로 전환하도록 해야 한다.


Popular News

Recent News

  • 주식회사 펫 / 등록번호 : 633-87-00306 / 등록일자 : 2012-06-08 / 제호 : FAM TIMES(팸타임스) / 발행인 : 주두철 / 편집인 : 주두철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동 139-3 11층 / 발행일자 : 2005-07-02 / 전화번호 070-7725-5794 / 청소년보호책임자: 주두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