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푸드
임산부는 먹으면 안된다?…부기빼는 음식 '율무'의 효능과 부작용
등록일 : 2019-09-16 14:07 | 최종 승인 : 2019-09-16 14:07
김수연
▲율무효능 및 율무부작용 (사진출처=ⓒGettyImagesBank)

[FAM TIMES(팸타임스)=김수연 기자] 율무는 한의학에서 '의이인'이라 불리며 다양한 용도의 한약재로 쓰여져 왔다. 율무는 최근 부기빼는 음식, 다이어트 음식 등으로 각광받고 있다. 부종을 방치하면 원활한 혈액순환을 방해하고 그 부종이 그대로 살이 되는 경우가 많아 그때그때 제거해 주는 것이 좋다. 율무는 부종제거 뿐만 아니라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부작용 역시 존재하기 때문에 이를 잘 인지하고 올바른 방법으로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율무 효능


율무는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이다. 이는 포만감을 빨리 느끼게 하고 원활한 장 활동, 잉여수분 배출을 도와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또한 이뇨작용을 돕기 때문에 부종 완화 및 노폐물 배출의 효과가 있다. 안구건조증이 있거나 눈의 건강을 챙기고 싶다면 율무를 먹는 것이 도움된다. 율무에는 루테인 성분이 함유돼 있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라이신, 트립토판 등의 필수 아미노산이 함께 있어 눈의 노화를 막고 시력 저하를 방지한다. 율무는 혈관에도 좋은 음식인데 율무 속 알리신 성분이 혈관 내 노폐물 제거를 돕고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역할을 한다. 이외에도 코이미소에노라이드, 티로신, 루시ㄴ등 다양한 성분이 있어 바이러스성 세균 감염을 완화하는 역할을 한다. 율무의 효능을 가장 잘 즐길 수 있는 법은 팥과 함께 섭취하는 것이다. 팥과 함께 섭취하면 그 효과를 더 극대화할 수 있다. 율무는 팥에 비해 가벼운 성질을 가지고 있고 팥은 아래로 향하기 때문에 위아래 모두 조화롭게 부기 제거가 가능하다.

율무 부작용

율무는 찬 성질을 가진 음식이다. 때문에 소화기능이 좋지 않거나 몸이 찬 성향을 가지고 있다면 율무의 섭취를 피하는 것이 좋다. 그렇지 않은 사람도 과다섭취 시 부작용 증상으로 설사 및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율무는 자궁수축을 불러올 수 있으므로 임산부, 특히 임신 초기에는 율무 섭취를 하지 않는 것이 좋다.

율무 먹는법

율무는 율무밥이나 율무가루를 통해 율무차 등으로 즐길 수 있다. 율무밥 짓는 법은 12시간 이상 율무를 불린 후 쌀과 함께 밥을 지어주면 된다. 팥과 율무를 함께 섭취하는 방법 중에는 팥율무차나 팥율무라떼가 있다. 팥과 율무를 반반씩 볶은 후 우려내면 팥율무차 완성이다. 혹은 율무와 함께 갈아 팥율무라떼를 만들어 먹어도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