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한채영, "뭔가 달라졌다 vs 여전히 아름답다"..달라진 얼굴에 누리꾼 관심
심소영 기자
수정일 2019-08-12 01:39
등록일 2019-08-12 01:39
(사진=SBS)

한채영이 달라진 외모로 화제다. 

한채영은 1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한채영은 우아한 아름다움을 발산했다. 

방송을 본 일부 팬들이 "분위기가 달라졌다" "뭔가 달라졌다" 등 성형 논란을 부추겼다. 그러나 대부분은 "여전히 아름답다"고 칭찬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채영은 "연년생 언니가 있다. 어릴 때는 언니가 더 인기가 많았다"며 언니의 미모를 자랑했다. 

이어 "어릴 때 사람들이 제 이름을 모르고 세라 동생으로 불렸다. 제 이름은 레이첼이고 언니가 세라"라며 "언니가 키가 더 크다. 제가 168cm인데 언니는 176cm다"라고 전했다.

심소영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