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1명 사망 1명 중상..어쩌다 이런 일이
심소영 기자
수정일 2019-06-24 00:40
등록일 2019-06-24 00:40
(사진=하동소방서)

경남 하동에서 비행 중이던 행글라이더가 공중에서 서로 충돌해 1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경남 하동군 악양면 인근에서 행글라이더 두 대가 상공에서 부딪친 후 추락해 같은 동호회원 2명 중 1명이 사망하고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같은 동호회 회원인 A(53)씨와 B(46)씨가 하동 지리산 형제봉 활공장에서 30분 간격을 두고 출발했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가 의식 불명인 채 발견됐지만 끝내 숨졌다. 

B씨는 추락하면서 나무에 걸려 골절 등 중상을 입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와 함께 이들의 안전 수칙 준수 여부 등도 확인하고 있다.  
 

심소영 기자
다른기사 보기
오늘의 주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