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
[2019 대학축제 라인업] 2019년 5월 축제 꽃 '2019 대학교 축제'! 술게임+숙취해소법 BEST 5도
등록일 : 2019-05-10 16:00 | 최종 승인 : 2019-05-10 16:00
권보견
▲2019 대학축제 라인업, 2019년 5월 축제 꽃 '2019 대학교 축제'! 술게임+숙취해소법 BEST 5도(사진=ⓒ픽사베이)

[F.E TIMES(F.E 타임스)=권보견 기자] 주말나들이로 '2019년 5월 축제'가 뻔하다면, 이색적인 '2019 대학교 축제'에 가보는 것은 어떨까. 주말 가볼 만한 곳으로 좋은 각 대학교별 '2019 대학축제 라인업'을 모아봤으며, '인싸'되는 술게임 5가지와 '핵인싸'되는 숙취해소법 5가지도 소개한다.

 

▲'대학별' 2019 대학축제 라인업(사진=ⓒ픽사베이)

 

'대학별' 2019 대학축제 라인업

주말나들이 가볼 만한 곳으로 '2019년 5월 축제'가 지겹다면, 2019 대학교 축제가 있다. 각 대학교별 2019 대학축제 라인업을 살펴보자.

2019 대학축제 라인업은 ▲2019 단국대학교 축제(죽전캠퍼스), 14일 W24/청하/10cm+15일 (여자)아이들/정승환/혁오+16일 후디/쌈디/박재범 ▲2019 단국대학교 축제(천안캠퍼스), 14일 헤이즈+15일 펀치/현아+16일 식케이/ph-1/에픽하이 ▲2019 명지대학교 축제, 14일 윤하/쌈디+15일 먼데이키즈/아이콘+16일 길구봉구/홍진영 ▲2019 경희대학교 축제(서울캠퍼스), 14일 제시/싸이+15일 길구봉구+16일 헤이즈/DPR LIVE+17일 잔나비/볼빤간 사춘기/박명수 ▲2019 광운대학교 축제, 14일 제시/싸이+15일 디에이드+16일 김나영+17일 (여자)아이들/벤/민경훈 ▲2019 국민대학교 축제, 14일 이로한/김하온/마마무+15일 샘킴/길구봉구/볼빤간 사춘기 ▲2019 인하대학교 축제, 15일 나플라/ph-1/그루비룸+16일 볼빨간 사춘기/혁오+17일 위너/싸이 ▲2019 홍익대학교 축제, 15일 빈지노/레드벨벳+16일 10cm/잔나비/싸이+17일 윤하/다이나믹 듀오 등이다.

한편, 이색적인 2019 대학교 축제도 있다. ▲2019 동국대 축제, 부처님 오신 날 맞아 연등축제 ▲2019 경희대학교 축제, 카지노피아 행사 ▲2019 한림대 축제, 귀신의 집 등 공포체험 ▲2019 가천대 축제, 한마음 페스티벌(워터파크와 같은 대형 물놀이 기구) ▲2019 조선대 축제, 에버랜드 튤립축제 뺨치는 장미축제 ▲2019 건국대 축제, 건대 일감호 카누 체험 ▲2019 경상대 체험, 반려동물 한마당(반려동물 축제) ▲2019 덕성여대 축제, 한복축제 ▲2019 한국 해양대 축제, 수산시장 같은 낚시 축제 ▲20190 한국외대 축제(서울캠퍼스), 세계 음식 축제 ▲2019 이화여대 축제, 굿즈 판매 축제 등이 있다.

 

▲'인싸'되는 술게임 BEST 5(사진=ⓒ픽사베이)

 

'인싸'되는 술게임 BEST 5

2019 대학교 축제에 빠질 수 없는 것이 있다. 술게임이 그 주인공으로, 인싸되는 술게임 종류 5가지를 소개한다.

인싸되는 술게임 5가지는 ▲바보딸기'딸기가 좋아' 업그레이드 버전) ▲팅팅탱탱 후라이팬 놀이(2박자 후라이팬으로 티팅탱탱 후라이팬 놀이 업그레이드 버전) ▲두부딸기(두부 게임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두부게임과 딸기가 좋아 합친 게임) ▲동물의 왕국(아이엠그라운드 업그레이드 버전) ▲아싸 게임(아싸 홍삼 업그레이드 버전) 등이 있다.

 

▲'핵인싸'되는 숙취해소법 BEST 5(사진=ⓒ픽사베이)

 

'핵인싸'되는 숙취해소법 BEST 5

2019 대학교 축제 후유증이 있다. 숙취가 그 주인공으로, 술 마시고 속 안좋을 때 술 빨리 깨는 법 5가지를 소개한다.

술마시고 다음날, 숙취 두통과 숙취 속울렁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을 위한 숙취해소법 5가지는 ▲숙취 물 마시기(수분 섭취) ▲콩나물국과 북어국 등 해장국 먹기 ▲사우나 등 땀빼기 ▲바나나로 칼륨 보충해주기 ▲날 계란 중 노른자 섭취하기 등이 있다. 이 외에도 초코우유 마시기와 군밤 먹기 등이 있으며, 숙취해소약과 숙취해소음료 그리고 숙취해소제를 먹는 것도 방법이다. 단, 두통약 섭취는 지양하는 것이 좋다.

[팸타임스=권보견 기자]

[F.E TIMES(F.E 타임스)=권보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