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건강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발레리나 완벽 변신 '눈길'
등록일 : 2019-05-01 23:46 | 최종 승인 : 2019-05-01 23:46
심소영
(사진=KBS)

[FAM TIMES(팸타임스)=심소영 기자] 배우 신혜선이 '단, 하나의 사랑' 발레리나로 변신한다.

5월 15일 첫 방송되는 KBS2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은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로맨스를 그린다. 화려한 발레의 향연과 천사라는 판타지적 소재로 시청자의 감성을 자극할 것으로 기대된다.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신혜선(이연서 역), 김명수(단 역), 이동건(지강우 역), 김보미(금니나 역), 도지원(최영자 역), 김인권(후 역)의 6인 6색 캐릭터를 엿볼 수 있는 포스터를 공개했다. 각기 다른 캐릭터의 매력과 숨겨진 스토리를 엿볼 수 있어 흥미를 높이고 있다.

특히 안방극장 흥행 퀸으로 떠오른 신혜선은 이번 작품에서 발레리나 '이연서'로 분해, 눈길을 끈다.

극 중 이연서는 모두가 부러워하는 재벌 상속녀지만,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꿈을 접게 된 비운의 발레리나. 신혜선은 차가운 독설도 서슴지 않는 도도하고 까칠한 캐릭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단, 하나의 사랑'은 '쾌도홍길동' '제빵왕 김탁구' '힐러' '동네변호사 조들호1' '7일의 왕비' 등 다수의 히트작을 탄생시킨 이정섭 감독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팸타임스=심소영 기자]

[FAM TIMES(팸타임스)=심소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