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
배우 권소현, "인간미 느껴지는 좋은 배우 되도록 노력하겠다"
등록일 : 2019-05-01 23:12 | 최종 승인 : 2019-05-01 23:12
심소영
(사진=JTBC)

[FAM TIMES(팸타임스)=심소영 기자] 배우 권소현이 주목받고 있다. 1일 2019 백상예술대상 영화 부문 여자 조연상이 배우 권소현에게 돌아갔기 때문이다.

이날 권소현은 "조금 낯선 배우 권소현이라고 한다. 아무런 준비없이 즐겁게 왔는데 (사실 상을) 받고 싶었다"며 눈물을 보였다.

이어 그는 "'미쓰백'의 스태프들, 한지민 언니, 가족 모두 감사드린다. 앞으로 많은 작품에서 인간미 느껴지는 좋은 배우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후 중계 카메라에는 눈물을 흘리는 배우 한지민의 얼굴이 잡혔다.

권소현과 한지민은 영화 '미쓰백'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이에 동료의 수상에 한지민이 기쁨의 눈물을 흘렸던 것.

권소현은 미쓰백에 조연 주미경 역으로 출연했고, 한지민은 주연 백상아를 연기했다.

[팸타임스=심소영 기자]

[FAM TIMES(팸타임스)=심소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