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
방정오, 의혹에 대한 입장.."'소설’로 밖에 느껴지지 않는 거짓"
2019-05-24 15:59:09
심소영
(사진=TV조선)

[FAM TIMES(팸타임스)=심소영 기자] 방정오 전 TV조선 대표가 자신을 둘러싼 의혹이 사실무근임을 강조하는 입장문을 냈다.

방정오 전 대표는 24일 입장문을 통해 "일부 매체 보도에 따르면 고 장자연 사건과 관련해 본인이 지금까지 수사기관이나 언론을 통해 밝혀온 내용이 모두 거짓으로 귀결된다"라며 "이들 매체는 본인을 겉과 속이 다른 이중인격자로, 입에 담을 수 없는 거친 말로 한 여성을 모멸하고 괴롭힌 사람으로 낙인찍어 본인의 명예와 신용, 그리고 인격적 가치를 본질적으로 훼손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해당 보도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방 전 대표는 “A매체가 무슨 근거로 그런 내용을 보도했는지 모르겠지만 내 입장에서는 ‘소설’로 밖에 느껴지지 않는 거짓”이라고 부연했다.

방정오 전 대표는 “잘못된 내용을 무차별적으로 유포하고 있는 일부 언론의 태도를 보면서, 이를 방치할 경우 사회 전체에 해악이 될 수 있다는 판단에 이르렀다”고 고소를 결심한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투명하고 공정한 수사가 이뤄져, 나와 관련돼 유포되고 있는 거짓들이 바로 잡힐 수 있게 되길 간절히 바란다”라는 말을 끝으로 입장문을 마무리 지었다.

[팸타임스=심소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