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naver_tv naver_post kakao_tv kakao_story kakao_plus facebook brunch

천연 위장약으로 소개된 ‘수박무’, 어떤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을까?

   김지수 기자   2019-01-24 13:00
▲천연 위장약으로 천기누설에 소개되면서 수박무 파는곳에 대한 관심도 늘고 있다. (사진=ⓒGetty Images Bank)

TV 프로그램 천기누설에서는 속 쓰리고 아픈 현대인들을 위한 천연 위장약으로 ‘수박무’를 소개했다. 이름만 들어도 생소한 이 수박무는 과일무라고도 불리며, 겉모습은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무의 모습이지만, 내부는 짙은 보랏빛을 띠어 마치 수박과 비슷하다는 뜻에서 붙여졌다. 겉과 속이 다른 반전 매력을 가지고 있는 이 수박무는, 단맛이 강하고 영양성분이 풍부하게 들어있으며 소화는 물론 성인병 예방, 다이어트, 위암 예방 등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 부작용 없이 누구나 섭취할 수 있는 천연 위장약 수박무에 대한 정보를 알아보자.

▲수박무는 노화 예방과 더불어 콜레스테롤 배출, 다이어트 등 다양한 효능이 있다. (사진=ⓒGetty Images Bank)

수박무 효능

수박무는 중국의 붉은 무를 계량하여 만든 것으로, 항산화 성분 중 하나인 안토시아닌이 풍부하게 들어있어 속이 붉은 빛을 띠는 것이 특징이다. 노화 예방과 콜레스테롤 배출, 다이어트 등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 위 건강에서 가장 필요한 핵심 성분이 글루코시놀레이트라는 성분이다. 이 성분은 위암을 예방하고 위 벽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데, 수박무에는 이러한 글루코시놀레이트 성분이 콜라비에 비해서 2배 이상 풍부하게 들어있다. 실제 실험용 쥐에게 수박무 추출물을 투여한 결과, 위 점막 손상 예방과 암세포 발생이 억제되는 것을 막는 결과가 보고되었다.

수박무 부작용

수박무는 대체적으로 안전한 식품이지만 과다 섭취할 경우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이 수박무에는 칼륨이 다량 함유되어 있기 때문에 특히 신장 질환자들은 주의가 필요하며, 일반 건강한 사람의 경우는 하루 반 개 정도를 섭취하는 것이 좋다.

▲수박무에 들어있는 안토시아닌 성분과 글루코시놀레이트는 열에 약해 생채로 먹는 것이 좋다. (사진=ⓒGetty Images Bank)

수박무 먹는 방법 – 수박무생채

수박무는 다양한 방법으로 섭취가 가능하다. 무 자체도 청량함과 단 맛을 가지고 있다. 당도가 10.6 브릭스로 일반 무에 약 2배나 높은 당도를 자랑한다. 이러한 수박무로 무생채를 해 먹을 수 있는데, 수박무를 깨끗이 씻어준 다음에 채를 썰어 양념과 함께 버무려주면 된다. 양념은 고춧가루 3T, 매실청 2T, 다진 마늘 2T, 다진 생강 1T, 새우젓 2T이다. 해당 분량의 재료를 섞어 양념장을 만들고, 채썰어 넣은 무생채와 잘 섞어주면 된다. 수박무는 생으로 먹어야 가장 좋은데, 그 이유는 무 건강에 도움이 되는 글루코시놀레이트 성분과 안토시아닌 성분이 열에 약하기 때문. 때문에 수박무를 섭취할 때는 일반 무와는 다르게 익히지 않고 생채로 섭취하는 방법으로 조리하는 것이 가장 좋다.

[팸타임스=김지수 기자]

베스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