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육아
2019년 육아휴직급여 신청 방법은? 아동수당·양육수당 신청 방법까지
저출산 시대가 된 가장 큰 이유는 경제적인 부담이다. 돈 없이는 아이를 키우기 힘든 세상이 됐다. 예전에도 그랬지만, 날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많은 사람이 아이를 위해서 아이를 낳지 않는 선택을 하고 있다. 이에 정부에서는 출산을 장려하기 위해 아이 있는 가정을 위한 지원 제도를 많이 만들고 있다. 2019년 육아휴직급여 신청육아휴직은 부모 모두 신청할 수 있다. 육아휴직은 엄마아빠 각각 자녀 1명당 1년 쓸 수 있다.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를 가진 근로자라면 신청 가능하다. 육아휴직급여는 수급요건을 충
김지원 기자
내가 뭐에 물렸을까? 다가오는 여름, 벌레 물렸을 때 적절한 처치법
벌레에 물리면 대부분의 사람들이 가려움증을 겪는다. 그리고 벌레에 물린 부위는 빨갛게 변하기도 한다. 일부 곤충은 그냥 사람의 피부를 물기만 하지만, 일부 곤충은 사람의 피를 빨아먹거나 바이러스를 전달하기 때문에 치명적이다. 야외 활동이 많아지고 벌레들의 활동도 늘어나는 여름에는 벌레물림에 더더욱 주의해야 한다. 각 벌레마다 다른 독소를 지니고 있으므로 치료법도 다르기 때문이다.모기모기는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벌레로 전염병과 유독성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데 보편적인 역할을 한다. 전 세계 많은 사람이 모기 때문에 목숨을 잃는다.
김준호 기자
잘 놀다가도 싸우는 아이들, 형제자매 간 경쟁심은 왜 생길까
형제자매 사이는 특히 어렸을 때는 한 순간에 어떻게 변할지 알 수가 없다. 1분 전까지는 분명히 잘 놀고 있었다가도 눈 앞에 놓은 무엇인가를 두고 소리를 지르며 싸우는 일이 허다하게 일어나기 때문. 자녀가 여러 명 있는 가정이라면, 아이들이 놀다가 싸우는 모습을 보는 일이 흔한 일상처럼 되버릴 수 있다. 이는 부모에게는 큰 골칫거리이자 피로감이 된다. 특히 아이들과 함께 온종일 지내는 주부라면 더욱 그럴 수 있다. 잘 놀고 있는 것 같다가도 어느샌가 몸을 부딪히며 싸우는 아이들을 말리는데 드는 노동과 감정은 실로 어마어마하다. 대부
고철환 기자
2019년 아동수당·양육수당 금액은 얼마? 아빠 육아휴직 급여까지 한 번에 알아보기
   ▲2019년 아동수당·양육수당 소개(사진=ⓒ게티이미지뱅크) 2019년 아동수당은 아동 1명당 월 10만 원이다. 양육수당은 아이 개월 수에 따라 다르다. 12개월 미만은 20만 원, 24개월 미만은 15만 원, 36개월부터~취학 전까지는 10만 원이다.  ▲아동수당과 양육수당은 같이 신청할 수 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2019년 아동수당·양육수당 신청대상 + 신청방법  아동수당 지급대상은 만 6세 미만(0~71개월)이다. 아동수당 지급대상 기준을 보면 정확하게 신청 대상을 알 수 있다. 아동수당 지급대상 기준은 ‘A년 B월
김지원 기자
"아이와 연대감도 약해진다"...산후 우울증의 원인과 대처법
부모가 되기란 쉽지 않다. 대부분 어머니는 출산뿐 아니라, 태아를 9개월간 품었다가 출산 후에 즉각적으로 회복하기란 쉽지 않다. 엄마가 된 기쁨과 흥분 대신, 어떤 여성들은 슬픔, 탈진, 불안, 심지어 우울감을 느끼기도 한다. 의학 전문 매체 메디컬 뉴스 투데이에 따르면 이는 매우 흔하지만 가볍게 여겨서는 안 되는 증상이다. 증상은 악화 되거나 오래 지속될 수도 있는 일종의 기분장애가 될 수도 있다. 출산 후 처음 며칠 간은 눈물이 나거나 지칠 수도 있는데 이는 정상적이다. 이런 감정을 베이비 블루라고 부른다. 출산한 거의 모든 어
고철환 기자
자녀에게 주는 보상? “달콤한 간식 대신 놀이를 제안하라”
대부분의 부모는 아이의 잘못된 행동 방지를 위해 혹은 좋은 행동에 대한 보상으로 초콜릿이나 아이스크림 등 달콤하고 맛있는 음식을 주곤한다. 하지만 사실 이러한 보상 행동은 겉보기에는 큰 문제가 되지 않는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자녀의 건강에 해가 될 수 있어 좋지 않다.간식으로 격려, 보상하기  아동 매체 차일드피딩가이드는 많은 부모가 아이의 좋은 행동을 이끌어내기 위해 먹을 것을 활용한다고 전했다. 가령 다음과 같은 대표적 세 가지의 사례다.-"채소 먹으면 케이크 줄게"-"밖에서 얌전히 행동하면 이따가 아이스크림 사
김선일 기자
이해하고 함께한다…‘신체·정서’ 건강한 자녀 ‘식습관’ 형성
▲식습관은 유아기부터 형성하는 것이 가장 좋다(사진=ⓒ123RF) 최근 각종 미디어에서 육아 예능이 인기를 끌며 건강하고 공감하는 육아가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육아 전문가들은 정서적 공감과 건강을 모두 챙기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아이의 식습관에 ‘이해’와 ‘함께’를 더하는 것이라고 조언한다. 간식 건강 전문 매체 웹엠디에 따르면, 간식은 주로 과식으로 이어지기 때문에 정해진 간식 시간에 맞춰 아이에게 과일이나
김영석 기자
"조기 관리 중요하다"…유아 눈-손 협응 신체 발달에 큰 영향 끼쳐
▲장난감을 집어 드는 행동은 아기의 기본적인 눈-손 협응 동작 중 하나이다(사진=ⓒ123RF) ‘눈-손 협응’이 유아의 신체 발달에서 지극히 큰 영향을 끼친다는 사실이 밝혀져 학계와 부모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눈-손 협응은 손의 움직임을 조정하기 위해 눈으로 인지된 자극을 해석하는 신체의 시각적 능력을 나타낸다. 눈-손 협응 농구, 테니스, 배구, 야구 등과 같은 다양한 운동에서 활동하는 선수들에게서 높은 수준의 눈-손 협응
김준호 기자
다른 아이들을 괴롭히는 아이, 어떻게 해야 할까?
  ▲아이에게 다른 사람들에게 대한 공감과 존경의 마음을 가르치면 다른 아이들을 괴롭힐 가능성이 줄어들게 된다(사진=ⓒ123RF) 친구들을 괴롭히는 아이들 때문에 부모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아이들은 자라온 환경이나, 미디어를 통해 접한 고정관념의 영향으로 다른 아이들을 괴롭힐 수 있다. 비판적인 성향을 갖고 있거나 자신의 마음에 들지 않는 것에 대해 부정적인 행동을 나타내며 이는 다른 아이들에 대한 괴롭힘으로 이어질 수 있다. 만약 학교로부터 당신의 자녀가 다른 아이들을 괴롭히고 있다
김영석 기자
유전부터 영화까지…자녀의 창의성 길러주기
▲아이들은 자라면서 다양한 방식으로 차의성을 표출한다(사진=ⓒ123RF) 최근 취업 시장에서 창의형 인재가 화두가 되면서 교육계와 학부모들 사이에 창의성 기르기 열풍이 불고 있다. 육아·교육 전문가들은 유전적 요인도 많은 영향을 끼치지만, 아이에게 창의성을 기를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창의성 육아 전문 매체 레이즈스마트키드에 따르면, 아이의 창의성에는 유전적 요소가 큰 영향을 미친다.  한 연구 결과에 따
고철환 기자
Best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