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팸이슈
몇 년 후엔 못 본다? 심각한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들
인간이 지구를 지배하기 훨씬 이전부터 지구상에는 동물이 존재했다. 그러나 인간이 진화하고 문명을 갖추기 시작하면서 지구는 인간에 의한 식민지로 탈바꿈됐고, 동물들은 희생량으로 전락했다. 동물의 수난은 현재까지도 이어진다. 많은 동물이 인간의 이기심으로 인해 죽고 다양한 종이 멸종위기에 처한 것. 심지어 일부 종은 몇 년 안에 완전히 지구상에서 자취를 감출 수도 있다. 인간이 동물을 직접적으로 포획하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환경오염 때문에 동물들은 고통 당한다. 이는 곧 지속된 죽음과 개체수 감소, 그리고 결국은 멸종으로 이어지기 마련.
김영석 기자
거대한 파충류, 공룡 '공룡 분류학'에 대한 더 깊은 통찰력
▲인간이 등장하기 전, 지구는 공룡들이 지배하던 곳이었다(사진=ⓒ맥스픽셀) 수백만 년 전에는 공룡이 지구를 지배했다. 인간이 지구 표면에서 걷기 전에 매우 작거나 혹은 무시무시하게 거대한, 다양한 크기의 파충류들이 지구 위를 방황하고 있었다. 지구상에 최초로 존재하던 동물종 중 하나인 이 거대 파충류, 공룡들은 멸종해버렸다. 우리가 오늘날 흔히 볼 수 있는 파충류는 뱀, 도마뱀, 악어, 거북이 등이다. 어떤 파충류는 매우 위험하고 무서우며, 어떤 파충류는
김준호 기자
길거리 떠도는 반려견 구조하려면? "신뢰 구축이 먼저"
▲미국에서만 연 650만 마리의 동물들이 동물 보호소로 들어간다(사진=ⓒ위키미디어 커먼스) 반려견과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은 반려견을 자신의 인생 동반자이자 친구처럼 여기지만, 모두 이처럼 반려견의 존재를 가치있게 여기는 것은 아니다. 혹은 함께 살고 싶어도 재정적 혹은 기타 건강상의 문제로 애초의 계획과 다른 결정을 해야할 때도 있다. 이처럼 어떤 이유로든 보호자와 떨어져 거리를 방황하는 반려견들은 우리 주변에서 너무도 쉽게 발견된다. 그리고 이들이 거리로 나앉는 순
김준호 기자
메타인지능력, 개도 갖추고 있다?
▲도그스터디(DogStudies) 연구소는 메타인지능력을 지닌 개에 관한 연구를 실시했다(사진=ⓒ게티이미지) 반려견들은 훈련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특정 수준의 이해 능력도 갖추고 있다. 연구 결과로 관찰된 바에 따르면, 개들도 메타인지능력을 지닐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메타인지란 무엇이며 이 개들의 수행능력을 어떻게 측정할 수 있었는지 알아보자. 연구 결과 메타인지능력은 개가 충분한 세부 사항이나 정보가 없는 상황을 이해하고 인지하기 위해 사용하는 능력이다. 개들은 각종 요소들을 더 잘 이해하기 위해 추가
고철환 기자
가정용 화학 오염물질, 남성 주인과 수컷 반려견의 생식능력에 영향 미쳐
▲가정에서 볼 수 있는 오염물질은 남성 주인과 수컷 반려견의 생식력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사진=ⓒ셔터스톡) 대부분의 책임감 있는 반려견 주인들은 모든 가능한 방법을 동원해 반려견을 보호하려고 한다. 심지어 단순한 증상이나 기분 또는 행동 변화가 나타나면 신경 쓴다. 그러나 가정에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데 이를 알지 못한다면 어떨까? 최근 가정 내 오염물질이 반려견뿐만 아니라 사람, 특히 남성의 생식력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김준호 기자
추운 환경에 개구리 피부 박테리아가 더욱 기승을 부린다?
▲개구리 및 다른 양서류의 피부 박테리아는 날씨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사진=ⓒ픽사베이) 특이하고 색다른 반려동물을 원하는 사람들이 있다. 이들은 털이 보송보송한 반려동물 대신 개구리나 이구아나 같은 양서류 또는 파충류 등을 선호한다. 그러나 이런 동물들의 피부 변화 상태를 유심히 관찰하지 않는다면 심각한 피부 질환에 걸려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다. 최근, 개구리의 주변 환경이 피부 질환의 중요한 원인이 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양서류의 피부 박테리아에 대한 세
김준호 기자
비어디드 드래곤이 걸릴 수 있는 치명적인 질병, 앳아데노 바이러스
▲비어디드 드래곤은 전염성이 강한 바이러스인 앳아데노 바이러스의 영향을 크게 받는다(사진=ⓒ픽사베이) 다른 파충류와 마찬가지로 비어디드 드래곤은 다양한 질병에 걸리기 쉽다. 그 중에서도 심각한 질병도 있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앳아데노 바이러스(ADV)다. 앳아데노 바이러스란? 앳아데노 바이러스는 비어디드 드래곤(포고나 비티셉스 종) 개체들에 널리 퍼져있는 매우 전염성이 강한 바이러스다. 많은 사람이 이 질병을 증상 때문에 ‘기다리는 질병’이라고 부른다. 다른 바이러스와 마찬가
김준호 기자
마젤란펭귄의 양육법, 모든 새끼에게 동등하게 먹여
▲마젤란펭귄은 모든 새끼에게 동등한 양의 먹이를 공급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사진=ⓒ플리커) 한 번에 여러 마리의 새끼를 낳는 동물들은 양육하는데 있어 다소 어려움이 발생할 수 있다. 새끼가 스스로 먹이를 사냥할 수 있을 때까지 엄청난 양의 먹이를 가져다주고 보살피면서 보호해야 하기 때문이다. 일부 종들은 강한 새끼만 키우며 양육강식의 환경을 조성하기도 한다. 이처럼 다양한 동물의 세계에서, 최근 한 연구가 눈길을 끈다. 마젤란펭귄을 대상으로 한 이 연구에서는, 펭귄들
김준호 기자
스라소니와 보브캣 구별하는 법
▲보브캣과 스라소니는 닮은 외형으로 인해 혼동하기 쉽다(사진=ⓒ위키미디어 커먼즈) 종이 다른 일부 동물 중에 외형이 놀라울 만큼 유사한 경우가 있다. 이렇게 유사성을 지니는 동물들의 경우 육안으로 구분하는 것이 매우 어렵다. 예를 들어, 야생에서 보브캣을 만난 경우 비슷한 외형을 지닌 스라소니나 다른 야생 고양이 종으로 혼동할 수 있다. 사실, 전문가조차도 보브캣과 다른 종류의 고양잇과 동물을 구별할 때 어려움을 겪는다. 그러나 몇몇 생물학자들 덕분에 이 문제를 해결할 새로운 시야가 열렸다. 야생동물 이미지를 비교
김선일 기자
오리너구리 닮은 고대 파충류 ‘이레트모르히피스 카롤동기’
▲오리너구리와 비슷한 부리를 가지고 있었던 고대 파충류는 이레트모르히피스 카롤동기다(사진=ⓒ셔터스톡) 현재와 과거의 다양한 동물 종들을 연구하는 것은 때로는 환상적인 일인데, 그 이유는 이를 통해 동물 종들이 현재의 특성들을 지니기 위해 거쳐 온 진화와 적응 과정들을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선사 시대 화석을 발견해 연구해 온 다른 전문가의 업적들이 지니는 중요성도 알게 된다. 최근 과학 저널에 게재된 연구에 의하면 선사 시대의 파충류 중 일부는 오리너구리의 부리와 유사한 특징을 가지고 있던 것으로 밝혀졌다. 이
고철환 기자
Best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