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팸이슈
헤르페스 바이러스 보균할 수 있는 원숭이, 피하는 것이 답이다
▲원숭이는 사람에게 옮길 수 있는 질병의 보균체다(사진=ⓒ게티이미지) 원숭이는 동물원에서 가장 인기 있는 동물 중 하나다. 가정에서 원숭이를 기르고 있는 사람들도 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원숭이가 사람에게 전염시킬 수 있는 바이러스를 보균하고 있다며 경고하고 있다. 바이러스 최근 뉴스위크는 히말라야 원숭이(Rhesus Macaques)에 관한 기사를 보도했다. 20세기 초 플로리다주는 관광객을 끌기 위해 실버 강 인근 숲에 히말라야 원숭이 여러 마리를 풀어
고철환 기자
사람에게 전염되는 조류 독감 유형
▲조류 독감은 분비물을 통해 사람에게 전염된다(사진=ⓒ셔터스톡) 사람은 동물로부터 여러 가지 질병에 감염될 수 있다. 공중보건 전문가들은 인수전염성 질병의 위험성과 전염성에 대해 대중에 경고한다. 대표적인 질병이 바로 조류 독감이다. 조류 독감을 이해해 적절한 예방법을 실천해야 할 것이다. H7N9 조류 인플루엔자 세계 각지의 연구자들은 H7N9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관한 연구 결과를 공유하고 있다. 이들은 H7N9 조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호흡기
김준호 기자
치료법 없는 희귀병 앨러배마 로트, 영국에서 증가 추세
▲앨라배마 로트라는 반려견이 걸리는 질병은 치료법을 개발하지 못한 상황이다(사진=ⓒ픽사베이) 반려견은 여러 질병에 걸릴 수 있지만, 대부분 질병은 예방접종이나 치료제로 예방과 치료가 가능하다. 그러나 수의사들도 혼란스러워하는 미스터리한 질병이 있다. 반려견을 기르는 사람이라면 우리 개도 감염되지 않을까 걱정스러운 마음이 들게 한다. 영국에서 확산되고 있는 앨라배마 로트의 영향 최근 영국왕립수의대학에서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11월부터 올해 5월까지
고철환 기자
인간의 즐거움 위해 학대당하는 동물, 동물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종말
▲55만 마리 동물이 단지 인간의 즐거움을 위해 고통 받는다(출처=플리커) 오랫동안 동물은 인간의 이익을 위해 고통을 겪었다. 수렵, 밀렵, 연구, 패션, 심지어 엔터테인먼트 산업까지 여러 분야에서 인간의 삶의 질을 향상하는 데 이용됐던 것이다. 동물 엔터테인먼트 산업 동물 학대는 지난 수십 년간 중요한 이슈였다. 문제는 일단 동물들이 사람 손에 넘어가면 얼마나 안전한지 알 수가 없다는 것이다. 세계동물보호국(World Animal Protect)의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55만 마리 이상의 동물이 엔터테인먼
김영석 기자
개도 적성검사를 받는다? 직업견을 위한 적성검사
▲직업견들은 △도우미견 △K-9견 △치료견으로 나뉜다(출처=셔터스톡) 개들은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특별한 훈련 프로그램을 받아야 할 수도 있다. 개가 명령을 이해하고 특정 상황에 알맞은 반응을 하기 위해 훈련을 하려면 △시간 △노력 △자원이 필요한데, 최근 전문가들은 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적성검사의 결과를 기반으로 특정 업무에 알맞은 특정 개를 연결하는 개념을 생각해냈다고 한다. 직업견을 훈련할 때의 어려움
고철환 기자
까마귀는 불길한 징조? ‘사실 아니다’
▲까마귀는 지능이 높은 동물이다(출처=게티이미지) 아주 오랫동안 까마귀는 안 좋은 평판을 받아왔다. 역사 속에서 병, 죽음, 불길한 징조와 관련된 동물로 알려져 있었으며, 농가와 도시 거주민들에게 해를 끼친다고 전해진다. 하지만, 사실 까마귀는 똑똑하고 적응력이 강한 놀라운 동물이다.  까마귀에 관한 기본적인 사실 까마귀는 까만 깃털과 사나운 인상으로 꽤 매력적으로 보이는 동물이며 까마귀과의 동물에는 ▲큰까마귀 ▲떼까마귀 ▲어치&
김영석 기자
담수어종이 걸릴 수 있는 치명적 질병, 콜룸나리스병
▲플렉시박터 콜룸나리스는 콜룸나리스병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박테리아다(출처=위키미디어 커먼스) 콜룸나리스(Columnaris)는 담수어를 공격하는 대표적인 악성 박테리아 중 하나다. 이 박테리아는 이분열을 해 번식하기 때문에 담수어가 감염되면 손쓸 틈도 없이 빠르게 진행된다. 단지 몇 초만에 그 과정이 발생할 수 있으며 하룻밤 만에 수백만 마리의 담수어가 콜룸나리스에 감염될 수 있다. 콜룸나리스병이란 무엇인가? 콜룸나리스병은 곰팡이성 병변으로 인해 균류 감염
김영석 기자
사람이 복용하는 의약품, 반려동물에겐 해롭다!
▲고양이가 사람이 먹는 항우울제를 먹게 되면 흥분 또는 진정 효과를 유발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 반려동물을 기르는 사람 중에서도 사람이 먹는 의약품이 반려동물에게 어떤 위험을 초래할 수 있을지 알지 못하며 반려동물이 닿지 않는 곳에 두는 것을 잊곤 한다. 사람이 복용하는 각종 치료제, 의약품이 반려동물에 어떤 해로운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자. 의약품이 반려동물에게 미치는 부작용 사람이 사용하는 여러 가지 의약품은 반려동물에게 문제를 유발할 수 있다.
김준호 기자
사람과 파충류의 두뇌 구조 '유사하다'
▲사람과 파충류의 두뇌 세포는 동일하다(출처=게티이미지) 많은 사람이 파충류의 기이한 외모 때문에 말도 안 되는 두려움을 가지고 있다. 파충류를 서식지에서 쫓아내고 심지어 생명을 앗아가기도 한다. 그러나 우리가 알지 못했지만 중요한 사실이 있다. 바로 파충류와 사람의 뇌가 유사하다는 것이다. 사람과 파충류 두뇌의 비교 파충류 신경과학자 길레스 로렌트와 연구팀은 연구 주제로 도마뱀과 여러 생물종에 중점을 뒀다. 연구팀은 도마뱀의 두뇌 세포를 관찰한 후 사람의
김영석 기자
동물의 날, 동물의 소중함을 기리는 자리
▲사람들은 동물을 기념하는 날을 만들었다(출처=셔터스톡) 선사시대 이후로 동물들은 인간의 좋은 친구가 되어왔다. 동물은 우리를 다양한 방법으로 도와주었다. 몇몇은 음식 재료가 되었고, 다른 동물들은 인간의 활동을 돕는데 사용되기도 했다. 또한 좋을 때나 나쁠 때나 함께 하는 반려동물을 기르기도 했다. 반려동물이 인간의 삶에서 여러 산업에 공헌한 것은 인정받아야 한다. 세계 동물의 날은 사람들이 왜 동물을 사랑하며 우리가 그들을 보호해주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는
고철환 기자
Best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