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팸이슈
무지개다리 건넌 반려동물...슬픔 치유하는 법
한 연구에서는 반려동물을 잃은 경우가 친척이나 친구를 잃은 것보다 더 슬플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지기도 했다. 비영리 단체 컨버세이션은 심리학자 줄리 악셀로드의 말을 인용, 반려견의 경우 일반적인 동물의 개념 그 이상이기 때문에 더 고통스러울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반려견은 누구나 알고 있듯, 안전과 편안함, 그리고 무조건적인 사랑을 제공하는 인간의 가장 친한 친구다. 반려동물을 잃은 상실감과 슬픔,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슬픔의 과정반려동물을 잃은 후 자신도 삶의 길을 잃었다고 느낄 수 있다. 가장 친하게 지내고 온갖 사랑을 주었
고철환 기자
반려동물의 고통받지 않을 권리 '안락사' 가족의 역할은?
인간보다 수명이 더 짧은 반려동물의 죽음은 돌보는 과정에서 치러야 할 통과의례와도 같다. 대부분 반려동물이 나이가 들고 몸이 노쇠해지면서 자연스럽게 노환으로 죽는 반면, 일부 동물은 부상이나 질환 등으로 고통 속에서 죽어간다. 고통의 정도가 너무 심할 경우 때로는 안락사까지 고려해야 할 수도 있다. 안락사는 극심한 고통을 끝내주기 위해 살아있는 존재의 삶을 인도적으로 끝내는 행위를 의미한다. 동물 역시 처한 상황에 따라 안락사를 맞이할 수 있다. 또 많은 준비 과정과 계획이 뒤따른다. 동물 안락사에 대해 알아보자.때를 아는 것이 중
김선일 기자
‘반려동물 학대’ 극단적인 경우 많아...학대 파악 및 신고 요령은?
반려동물은 인생의 훌륭한 동반자이자 때로는 인간보다 더 나은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무조건적인 사랑을 줄 뿐 아니라 충성 및 신뢰를 통해 기쁨을 제공한다. 그런데 일부 반려동물은 무관심에 방치되거나 심지어 학대에 시달리기도 한다.사라지지 않는 반려동물 학대동물복지단체 RSPCA가 2017년 발표한 바에 따르면, 반려동물 학대 조사 건수는 2016년보다 5% 더 증가했다. 하루 400건 이상의 규모로 커진 것이다. 동물 학대와 관련된 신고 건수는 총 14만 9,604건으로, 대다수는 심각한 학대 사례에 해당된다. 한 예로 아홉 살 된
고철환 기자
하트 모양 꼬리의 공룡 화석, 아프리카서 발굴
화석은 수백, 수천, 심지어 수백만 년의 진화에 대해 연구하려는 수많은 전문가와 학자들에게 실마리를 제공한다. 최근 발굴된 공룡 화석도 아프리카 백악기 시대의 생태계 진화에 대한 실마리를 제공했다.음냐마와음투카 모요왐키아미 오하이오대학 연구진이 새로운 공룡종을 발굴했다. 이 공룡은 꼬리가 하트 모양인 것으로 확인됐다. 공룡은 거대하고 목이 긴 티타노사우루스 종인 것으로 확인됐다. 발굴된 부분 골격은 약 1억 년 전인 백악기 시대의 것으로 추정됐다. 연구진은 이 화석이 동아프리카 대지구대의 여러 표면 위에 노출됐다고 확인했다.연구진은
김영석 기자
이제는 정확히 알자! 잘못 알려진 반려동물 상식 8가지
반려동물 인구가 전 세계적으로 늘어나면서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이나 이해도 높아지는 추세다. 관련 산업이 확장되고 이에 대한 정보가 홍수처럼 쏟아졌다. 그러나 요즘도 여전히 반려동물에 대한 오해나 잘못된 사고는 존재한다. 아직도 많은 사람이 잘못 알고 있는 사례들을 소개한다.1. 개는 주인을 보고 기뻐서 꼬리를 흔든다?많은 온라인 매체가 개들이 꼬리를 흔들 때 주인과 함께 있는 것이 기쁘기 때문이라고 말하지만, 이는 완전한 사실은 아니다. 일부는 사실이기도 하지만, 개는 두렵거나 불안할 때도 꼬리를 흔들 수 있다.연구에 따르면, 개의
고철환 기자
새들이 다 함께 이동하는 이유는? 야생 조류의 이주에 관한 사실
가을이 되면 볼 수 있는 장관 중 하나가 한 떼의 새가 열을 맞춰 하늘을 나는 모습이다. 새들은 마치 하나의 생명체처럼 커다란 형태를 그리며 다 함께 날아간다. 조류학자들의 연구 결과 새는 그저 무작위로 이주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이 밝혀졌다.이주의 필요성조류는 생태계에서 가장 취약한 먹잇감 중 하나다. 따라서 포식자로 인한 피해를 줄일 수 있는 새로운 서식지를 찾기 위해 함께 모일 필요가 있다. 새는 충동적인 반응에 따라 이주하지 않는다. 새의 이주는 여러 가지 이유에 기인하며, 변화가 필요할 때마다 이동하고 있다.먼저, 조류는
고철환 기자
동물도 시간을 안다? 놀라운 연구 결과
반려동물이 생각보다 똑똑하다고 느낄 때가 있을 것. 반려견은 주인이 일어나는 시간, 자는 시간, 밥 먹는 시간을 정확하게 안다. 또 회사에 갔던 주인이 돌아오는 시간을 미리 알고 늦게 오면 걱정한다. 노스웨스턴대학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동물도 시간의 개념을 이해할 수 있다. 우리처럼 시계를 보는 것이 아니라, 동물들의 뇌가 그렇게 프로그래밍돼 있기 때문이다.연구 배경노스웨스턴대학 와인버그과학대학의 신경생물학과 부교수인 다니엘 돔벡은 "만약 주인이 어제 밥을 준 시간보다 늦게 밥을 주면, 개는 안다. 동물들의 뇌가 시간을 명시적으로
김영석 기자
미가공 반려동물 먹이, 면역 체계 약한 ‘반려인’에게도 위험하다?
반려동물에게 조리하지 않은 먹이를 급여하는 것에 대한 논쟁이 여전히 진행 중이다. 감염의 위험이 높다는 의견이 우세해 수많은 사람의 우려를 낳고 있다. 그러나 먹이와 관련된 감염증은 생각보다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핀란드 헬싱키대학의 한 연구팀이 먹이 매개 감염과 반려동물용 미가공 사료의 연관성에 대한 연구를 실시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개나 고양이에게 조리하지 않는 먹이를 급여해도 감염 확률은 극히 낮았다.0.24%만이 반려동물의 먹이로 감염전 세계 수많은 반려인은 반려동물에게 조리하지 않은 육류나 내장
고철환 기자
말의 임신과 출산 과정, 주인이 알아둬야 할 사항들
대부분의 사람들은 동물이 임신하거나 출산할 때 혼자서 모든 것을 관리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현재 가정에서 기르고 있는 동물들은 자연을 완전히 떠난 상태라는 사실을 명심ㅎ자. 따라서 반려동물의 생식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문제를 피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임신 확인: 암말의 임신 기간자연환경에서 암말은 종마에 의해 자연스럽게 수정돼 임신하게 된다. 암말의 평균 임신 기간은 340일, 약 11개월이다. 암말은 보통 여름에 수정해 다음해 봄이나 여름에 출산한다. 암말은 보통 목초지가 비옥하고 날씨가 덥지 않을 때 새
김준호 기자
역사 이전 남극 지역에 생존했던 ‘도마뱀 화석’ 발굴
한 연구팀이 100만년 전 남극 대륙에 서식한 것으로 추정되는 도마뱀 종을 발굴했다. 학계에서는 이번 발굴이 미래 연구의 토대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브랜든 피쿡 박사가 이끄는 연구팀은 이 도마뱀종의 골격 일부를 분석한 결과 약 2억 5,000만년 전의 것으로 추정했다.역사 이전 시기인 2억 5,000만년 전 남극 대륙에는 동식물종이 풍부했던 것으로 추정된다. 연구팀은 이 도마뱀종 화석의 발굴로 당시 남극 대륙의 모습을 보다 확실하게 추정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게다가 지구의 역사 속에서 발생했던 대규모 멸종 사건 이
김선일 기자